광고
광고
광고

백영현 포천시장, 주말 호우예보에 “예찰활동 강화, 총력대응” 주문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8/12 [15:58]

백영현 포천시장, 주말 호우예보에 “예찰활동 강화, 총력대응” 주문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8/12 [15:58]

▲ 백영현 포천시장, 호우예보에 전 행정력 집중<사진제공=포천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백영현 포천시장은 8월 12일, 주말부터 예고된 집중호우에 대비하고자 재해취약지역에 대한 긴급 점검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날 백 시장은 지난 8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가산면 일대 농경지 및 내촌면 도로침수 현장을 확인하고, 신속한 피해복구를 지시했다.

 

백 시장은 “최근 중부지방 집중호우로 지반이 많이 약해져 있는 상태다.”라며 “재해 취약 시설을 중심으로 미리 점검하고, 특히 산사태, 낙석, 붕괴 우려가 있는 취약 시설에 대한 예찰 활동 강화 및 안전조치를 꼼꼼하게 살펴 추가 피해가 없도록 하라”고 주문했다.

 

특히 읍·면·동장들에게 지역 내 상습 침수 구역과 호우 취약 지역을 중점적으로 예의주시할 것을 당부하고, 접경지역 내 수위 관측 및 예찰을 강화하여 행락객, 낚시객 등 인명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할 것을 관계부서에 요청했다.

 

한편, 시는 호우 특보가 발효되는 즉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24시간 비상근무 체제로 가동하는 등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호우 특보가 발효되면 시청 및 읍·면·동 공무원들은 비상근무에 돌입해 피해 상황 파악과 응급조치에 나선다.

 

시는 이후에도 지속적으로 축대와 옹벽 등 재해취약지역을 중심으로 피해 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시민 안전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ocheon Mayor Baek Young-hyeon ordered “strengthening surveillance activities, all-out response” to the weekend heavy rain forecast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Pocheon Mayor Baek Young-hyeon announced on August 12 that he had started an emergency inspection of disaster-prone areas to prepare for the torrential rains predicted from the weekend.

 

On this day, Mayor Baek confirmed the flooding of agricultural land in Gasan-myeon and roads in Naechon-myeon damaged by the torrential rain on the 8th, and ordered prompt restoration of the damage.

 

Mayor Baek said, “Recently, the ground is weakening due to torrential rains in the central region.” “We check in advance focusing on disaster-prone facilities, in particular, strengthen surveillance activities and take safety measures for vulnerable facilities that are prone to landslides, rockfalls, and collapse. Inspect carefully to ensure that there is no further damage.”

 

In particular, we urge the heads of towns, villages, and dongs to pay close attention to areas subject to habitual flooding and heavy rains in the region, and strengthen water level observation and monitoring in the border area to prevent damage to human life such as vacationers and fishermen. We asked the relevant departments to be thorough.

 

Meanwhile, the city is making all-out preparations, such as operating the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on a 24-hour emergency working system as soon as the heavy rain warning goes into effect. When the heavy rain warning goes into effect, city hall and eup/myeon/dong officials will start emergency work to identify the damage situation and take first aid measures.

 

The city plans to continue strengthening damage prevention activities centered on disaster-prone areas such as poles and retaining walls, and do our best to ensure the safety of citizens.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포천시, 백영현, 포천시장, 집중호우, 예찰활동, 강화, 안전, 피해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