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해시, 묵호항 주변 횟집 '합동점검' 실시..."모두 적합"

서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과 함께 진행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8/12 [13:09]

동해시, 묵호항 주변 횟집 '합동점검' 실시..."모두 적합"

서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과 함께 진행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8/12 [13:09]

▲ 동해시, 묵호항 주변 횟집 합동점검 마쳐...모두 적합 <사진제공=동해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동해시는 여름철 식중독 예방을 위해 서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과 함께 지난 10일 묵호항 주변 횟집에 대한 합동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여름철 기온 및 수온상승 등으로 비브리오균 발생에 의한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 실시됐다.

 

▲ 동해시, 묵호항 주변 횟집 합동점검 마쳐...모두 적합 <사진제공=동해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검사는 묵호항 주변의 임의 선정된 14개 업체를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주요 점검내용은 식품 등의 보존 및 보관기준, 영업장 위생관리, 수족관 물 교체주기 및 청결여부 등 위생점검과, 신속검사차량을 활용한 ‘수족관 물 비브리오균 유전자 검사’ 등으로, 검사 결과 모두 ‘적합’으로 판정됐다.

 

최기순 예방관리과장은 “비브리오 균은 살아있는 수산물 체내에 침투가 불가능 하기 때문에 여름철 회를 섭취할 때는 갓 잡은 싱싱한 활어를 섭취하도록 권장”하는 한편, “가정에서 수산물 조리 시 수산물을 흐르는 수돗물로 2~3회 씻고, 수산물 조리용 칼과 도마를 다른 조리도구와 구분해서 사용과 가열 후 조리 섭취를 적극 권장한다”고 전하며, 여름철 식중독 예방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nghae City conducts 'joint inspection' of sushi restaurants near Mukho Port... "All suitable"

 

In cooperation with Seoul Regional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Reporter Kim Hyun-woo = Northern Gyeonggi/Gangwon] Donghae City announced that it had conducted a joint inspection of sushi restaurants near Mukho Port on the 10th with the Seoul Regional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to prevent food poisoning in the summer.

 

This inspection was conducted to prevent food poisoning caused by the occurrence of Vibrio bacteria due to the rise in temperature and water temperature in summer.

 

The inspection was conducted on 14 randomly selected companies in the vicinity of Mukho Port, and the main inspection contents were hygiene inspection such as preservation and storage standards for food, sanitary management of business sites, water replacement cycle and cleanliness of the aquarium, and rapid inspection vehicles were used. In one 'aquarium water Vibrio genetic test', all of the test results were judged to be 'suitable'.

 

Ki-soon Choi, head of the Prevention and Management Division, said, “Since Vibrio bacteria cannot penetrate the body of live aquatic products, it is recommended to consume freshly caught live fish when consuming sashimi in the summer.” It is strongly recommended to wash sashimi, use a knife and chopping board for cooking seafood separately from other cooking utensils, and to eat it after heating it,” he said, urging people to follow the food poisoning prevention rules in the summer.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동해시, 여름철 식중독 예방, 서울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 횟집, 합동점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