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백영현 포천시장, 14개 읍면동 '공감·소통 간담회' 실시..."시민 목소리 경청·소통하는 시장"

‘소통과 신뢰의 시민중심 포천’을 시정비전으로 정하고, 시민과 함께 ‘더 큰 포천, 더 큰 행복’을 실현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8/10 [14:24]

백영현 포천시장, 14개 읍면동 '공감·소통 간담회' 실시..."시민 목소리 경청·소통하는 시장"

‘소통과 신뢰의 시민중심 포천’을 시정비전으로 정하고, 시민과 함께 ‘더 큰 포천, 더 큰 행복’을 실현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8/10 [14:24]

▲ 백영현 포천시장 취임 한 달 _소통 주력_<사진제공= 언론홍보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7월 1일 취임한 백영현 포천시장은 ‘소통과 신뢰의 시민중심 포천’을 시정비전으로 정하고, 시민과 함께 ‘더 큰 포천, 더 큰 행복’을 실현하고 있으며, 민선8기 백 시장의 행보가 주목받고 있다고 밝혔다. 

 

백 시장은 취임 전 인수위에서부터 소통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홈페이지 내 시민소통창구를 운영해 시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이를 토대로 시정방향과 비전을 계획했다. 

 

취임식에서는 “시민을 위해 많이 뛰고, 많은 시민을 만나고, 시민의 목소리를 경청하는 ‘소통하는 시장’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시민과의 소통을 위해 백 시장은 8월 10일 신북면과 창수면을 시작으로 포천시 14개 전 읍면동을 방문해 시민과 만나는 ‘주민과의 공감·소통 간담회’를 개최한다.

 

민선8기 시정 운영에 대한 청사진을 시민에게 직접 설명하고, 시정 전반 및 읍면동 지역의 핵심 현안에 대한 시민 의견을 청취하고 답변하며 소통을 이어갈 계획이다.

 

공감·소통간담회를 통해 나온 주요 건의사항은 부서에서 꼼꼼히 검토 후 바로 조치할 수 있는 사항과 예산이 수반되어야 하는 사업, 중장기 검토사항 등을 구분해 별도의 시행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시는 시민의 목소리를 최대한 시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시민 중심의 현장 소통은 꾸준히 진행 중이다. 지난달에는 지역주민의 숙원인 소흘읍 우정아파트 주차 공간 확보방안 현장설명회를 통해 현장을 살펴보고, 문제해결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했다. 

 

백 시장은 “현장에서 시민과 함께 이야기하며 불편사항을 확인했다. 생활에 밀접한 사안인 만큼 조속히 해결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백 시장은 취임 이후 민선8기 첫 주요업무 및 현안사업 보고회를 개최해 부서별 소통에도 나섰다. 보고회는 부서별 주요 업무 추진 상황을 설명하고, 현안사업의 문제점 및 향후 대책 등을 논의하고자 마련되었다. 부서 간 소통과 업무협업을 통해 효율적으로 업무를 추진하고, 부진한 사업은 보완해 더욱 탄탄한 시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백 시장은 경기도, 중앙정부 등 관계기관과의 적극적인 소통을 이어갔다. 지난 7월 5일 경기도북부청사를 방문해 옥정~포천 광역철도사업의 조기 착공과 GTX-E 노선 추진을 요청했고, 30일에는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과의 면담을 통해 포천-철원 고속도로 연장 등 현안사업에 대해 건의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하는 등 발로 뛰는 소통행정을 보였다.

 

백영현 포천시장은 “15만 포천시민과 소통하며 ‘더 큰 포천, 더 큰 행복’을 전해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더욱 다양한 시민 소통 창구를 마련해 열린 행정을 실현하고, ‘소통과 신뢰의 시민중심 포천’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ocheon Mayor Baek Yeong-hyeon, 14 eup, myeon and dong 'sympathy and communication meeting' held... "The mayor that listens to and communicates with citizens"

 

‘Citizen-centered Pocheon of communication and trust’ as the vision for city maintenance, realizing ‘Greater Pocheon, greater happiness’ together with citizens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Pocheon Mayor Baek Young-hyeon, who took office on July 1st, has set 'Citizen-centered Pocheon of communication and trust' as the vision for city maintenance, and is realizing 'Greater Pocheon, greater happiness' together with citizens. It was announced that Mayor Baek's move in the 8th popular election is attracting attention.

 

Mayor Baek recognized the importance of communication from the transition committee before his inauguration, and operated a citizen communication window on the website to listen to the voices of citizens and plan the direction and vision of the city administration based on this.

 

At his inauguration ceremony, he promised, "I will become a 'communicative mayor' that runs a lot for the citizens, meets many citizens, and listens to the citizens' voices."

 

On August 10, Mayor Baek will visit all 14 towns and villages in Pocheon, starting with Sinbuk-myeon and Changsu-myeon, and hold a ‘sympathy and communication meeting with residents’ to meet citizens.

 

We plan to directly explain the blueprint for the operation of the 8th popularly elected municipal administration to the citizens, and listen to and respond to citizens' opinions on key issues in the overall municipal administration and in the eup, myeon, and dong areas, and continue to communicate.

 

A separate implementation plan will be established by dividing the major proposals made through the empathy and communication meeting, those that can be taken immediately after careful review by the department, the projects that require a budget, and the mid- to long-term review items. The city said it would do its best to reflect the voices of citizens in city administration as much as possible.

 

Citizen-centered on-site communication is ongoing. Last month, through a field briefing session on how to secure a parking space at Woojung Apartments in Soheul-eup, a long-cherished dream of local residents, the site was inspected and various ways to solve the problem were discussed.

 

Mayor Baek said, “We talked with citizens at the scene and confirmed the inconvenience. As it is a matter closely related to our daily life, we will resolve it as soon as possible.”

 

In addition, since his inauguration, mayor Baek held the first major business and pending business briefing session for the 8th popular election to facilitate communication between departments. The briefing session was prepared to explain the progress of each department's major tasks, and to discuss the problems of current projects and future measures. Through inter-departmental communication and work collaboration, the company plans to promote work efficiently, and to make up for sluggish businesses to operate more robust municipal administration.

 

Mayor Baek continued active communic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Gyeonggi-do and the central government. On July 5, he visited the Gyeonggi Bukbu Government Complex and requested the early start of the Okjeong-Pocheon railway project and the promotion of the GTX-E route. They showed a proactive communication administration, such as making suggestions and requesting active support.

 

Pocheon Mayor Baek Young-hyeon said, “I will do my best to communicate with 150,000 Pocheon citizens and deliver ‘a greater Pocheon, greater happiness’. We will create more diverse channels of communication for citizens to realize open administration and create a ‘citizen-centered fortune of communication and trust’,” he said.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포천시, 백영현, 포천시장, 소통, 신뢰, 시민중심, 민선8기, 인수위, 홈페이지, 시정방향, 비전, 계획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