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평군, 고층아파트 시대 열리나... 대형 건설사 '속속'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8/05 [17:05]

가평군, 고층아파트 시대 열리나... 대형 건설사 '속속'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8/05 [17:05]

▲ 달전리 284-7번지 일원에 건축예정인 아파트조감도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가평군에 고층아파트 시대가 열리고 있다. 군 관내 지구단위계획으로 조만간 착공에 들어갈 아파트는 35층 규모의 고층아파트가 새로 생길 예정으로 매수자들과 투자자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고층 아파트들이 들어서면서 가평군에도 활력이 불어올 것으로 예상하며, 인구도 늘어날 전망이다. 서태원 가평군수는 후보 시절 주택 1만 호 건설을 약속했다. 가평군에 고층 아파트들이 속속 들어서며 서태원 군수 공약이 현실화되고 있다.

 

달전리 372세대 공동주택 건설 예정

 

가평군은 지난 7월 29일, 제2022-170호 주택건설사업계획 승인 및 군 관리계획(지구단위계획구역 및 지구단위계획) 고시를 발표했다. 위치는 달전리 284-7번지 일원에 전체면적 63,912.6㎡의 35층 규모의 고층아파트가 들어설 예정이고, 사업 규모는 2개 동 지하 2층/지상 35층 총 372세대, 입주일은 2025년 11월이다.

 

공사가 완료될 경우 가평군 최초로 30층이 넘는 랜드마크 주거시설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해당 지역 아파트는 건설사가 선정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진다. 시행사 관계자는 “8월 중 건설사 선정에 들어갈 예정이며 견본주택(모델하우스) 오픈과 함께 분양에 들어간다”는 계획을 밝혔다.

 

▲ 가평자이 조감도 홈페이지 캡쳐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5개 현장 29층까지...

 

현재 가평군에는 대형아파트들이 공사가 한창 진행 중이다. 가평읍 4곳, 설악면 1곳으로 고층아파트들로 이루어졌다. 지상 12층~29층까지로 다양하다. 

 

가평읍에는 올해 센트럴파크 더스카이 2개 동/168세대 2022년 8월 입주 예정(가평읍 읍내리 457-5)이다.

 

내년에는 e편한세상 472세대(2023년 7월 입주) 예정이며, 자이 505세대(2023년 8월 입주)와 힐스테이트 451세대(2023년 11월)가 입주할 예정이다. 

 

또, 설악면에는 설악 디 엘본 420세대가 2024년 11월 입주를 계획으로 건설에 들어갔다. 

 

▲ 설악 디 엘본 홈페이지 캡쳐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도시개발 사업 줄이어

 

이 밖에도 도시개발사업이 진행되는 곳들이 있다. 현재 도시개발계획 예정 지역으로는 청평면의 대성지구, 씨티 호반 청평 2, 3지구, 청평역세권 2지구, 설악면에는 신천 2, 3, 4지구에 아파트가 들어설 예정이다.

 

청평면은 대성지구(청평면 대성리 산42-12번지 일원 면적은 29,993㎡), 씨티호반청평(청평면 청평리 731-18번지 일원 17,016㎡), 청평역세권 2지구(청평면 청평리 134-58번지 일원 면적 23,574㎡)를 개발할 예정이다. 

 

설악면에는 신천2지구(설악면 신천리 79 일원 면적 15,510㎡), 신천3지구(설악면 신천리 산45-1번지 일원 64,977㎡), 신천4지구(설악면 신천리 산64번지 일원 53,788㎡)이다.

 

부실 공사 NO, 안전사고 대비 철저

 

그러나 대형 건설 현장이 들어서는 만큼 안전사고 대비도 철저해야 한다. 크고 작은 현장들에서 안전사고들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만큼 관리 감독에 더욱 신경 써야 할 것이다. 최근 발생한 근로자가 추락 사망사고에서 본 것처럼 조그만 방심도 있어서는 안 된다.  

 

특히, 광주 화정 아이파크 붕괴사고처럼 부실공사는 발생하지 말아야 한다. 부실공사는 안타까운 인명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이다. 가평군은 새롭게 유입되는 사람들에게 신뢰를 잃어버리는 일이 없도록 확실한 감리와 안전점검에 만전을 기울여야 할 것이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gun, high-rise apartment era open... Large construction companies 'one after another'

 

Voluntary request of Wonwoo to contribute to transforming poor northern Gyeonggi into a healthy community

 

[Reporter Seon-hee Jang = Northern Gyeonggi/Gangwon] The era of high-rise apartments is opening in Gapyeong-gun. As for the apartment that will start construction soon as a district unit plan within the military district, a new high-rise apartment with a 35-story scale will be built, drawing the attention of buyers and investors.

 

Gapyeong-gun is expected to revitalize as high-rise apartments are built, and the population is also expected to increase. Seo Tae-won, the mayor of Gapyeong, promised to build 10,000 houses during his candidacy. As high-rise apartments are built one after another in Gapyeong-gun, Seotaewon's promise to serve as the governor is becoming a reality.

 

Daljeon-ri 372 households to be built

 

Gapyeong-gun announced the approval of the housing construction project No. 2022-170 and the county management plan (district unit planning area and district unit plan) on July 29th. The location is a high-rise apartment building with a total area of ​​63,912.6 m2 and a 35-story high-rise apartment in the area of ​​284-7, Daljeon-ri.

 

When the construction is completed, it is expected to become the first landmark residential facility with more than 30 floors in Gapyeong-gun.

 

Currently, it is said that no construction company has been selected for the apartment in the area. An official from the developer said, "We plan to start selecting a construction company in August, and we plan to start selling them together with the opening of a model house (model house)."

 

5 sites up to the 29th floor...

 

Currently, construction of large apartments in Gapyeong-gun is in full swing. It consists of 4 high-rise apartments in Gapyeong-eup and 1 in Seorak-myeon. It varies from the 12th to the 29th floor above the ground.

 

In Gapyeong-eup, two central park The Sky buildings/168 households are scheduled to move into Gapyeong-eup in August 2022 (457-5 Eupnae-ri, Gapyeong-eup).

 

Next year, 472 households from e-Pyunhansang are scheduled to move in (July 2023), 505 Zi households (to move in in August 2023) and 451 Hillstate households (to move in in November 2023) are scheduled to move in next year.

 

In Seorak-myeon, 420 units of Seorak The Elborn will move in in November 2024, and construction began.

 

Reduce urban development projects

 

In addition, there are places where urban development projects are being carried out ahead of construction. Currently, apartments are planned to be built in Daeseong district in Cheongpyeong-myeon, Cheongpyeong 2 and 3 districts near Lake City, Cheongpyeong station area 2, and Sincheon 2, 3, and 4 districts in Seorak-myeon.

 

Cheongpyeong-myeon is Daeseong District (Area 42-12, Daeseong-ri, Cheongpyeong-myeon, area is 29,993㎡), City Hobancheongpyeong (Area 731-18, Cheongpyeong-ri, Cheongpyeong-myeon, 17,016㎡), Cheongpyeong Station Area 2 (Area around 134-58 Cheongpyeong-ri, Cheongpyeong-myeon, area is 23,574㎡) will develop

 

In Seorak-myeon, there are Sincheon District 2 (with an area of ​​15,510 m2 in 79 Sincheon-ri, Seorak-myeon), Sincheon District 3 (64,977 m² in the area of ​​San 45-1, Sincheon-ri, Seorak-myeon), and Sincheon 4 (53,788 m² in the area of ​​San 64, Sincheon-ri, Seorak-myeon).

 

No poor construction, thorough preparation for safety accidents

 

However, as a large construction site is being built, it is necessary to thoroughly prepare for safety accidents. As safety accidents occur one after another at large and small sites, more attention should be paid to management and supervision. As we saw in the recent fatality of a worker from a fall, there should not be even a slight negligence.

 

In particular, poor construction such as the collapse of Gwangju Hwajeong I-Park should not occur. Poor construction can lead to unfortunate human accidents. Gapyeong-gun will have to do everything in its power to ensure reliable supervision and safety checks so that new inflows do not lose trust.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가평군, 서태원, 가평군수, 공약, 대형아파트, 고층, 아파트, 도시개발, 공사, 랜드마크, 모델하우스, 견본주택, 부실공사, 붕괴, 안전점검, 감리, 만전, 매수자, 투자자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