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화천군, ‘대입준비, 명문대 선배에게 묻는다’ 토크쇼 개최...'학습 노하우·경험' 조언

화천 출신 명문대 재학생·졸업생 참여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8/01 [11:42]

화천군, ‘대입준비, 명문대 선배에게 묻는다’ 토크쇼 개최...'학습 노하우·경험' 조언

화천 출신 명문대 재학생·졸업생 참여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08/01 [11:42]

▲ <사진제공=화천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경기북부/강원] 화천군은 지난 30일 청소년수련관에서 ‘대입준비, 명문대 선배에게 묻는다’ 토크쇼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개그맨 권필씨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주현성(뉴욕대 졸업 후 취업)군을 비롯해 박서정(서울대 농경제 사회학부 재학), 정하영(연세대 경영학과 재학) 양, 구본준(고려대 경영학과 재학)군이 참여해 후배 고교생과 재회했다. 

 

주현성 군은 “화천군의 전폭적인 유학비 지원은 학업을 무사히 마칠 수 있는 큰 힘이 됐다”며 “더 많은 후배들이 마음껏 자신의 꿈을 향해 나갈 수 있도록 저도 좋은 멘토가 되고 싶다”고 말했으며 이어 “무엇보다 어린 시절부터 이어진 부모님의 헌신이 가장 큰 힘이 됐다”며 “실제 초등학교 시절, 어머니는 나를 지도하기 위해 바쁜 집안일에도 직접 교과 공부까지 하실 정도로 모든 것을 쏟아 부으셨다”고 회상했고 박서정 양은 “간동고교 재학 시절, 화천학습관에서 제공받은 입시 정보 컨설팅이 매우 큰 힘이 됐다”며 “고교때 참여했던 특강들도 진로를 고민하던 시기에 많은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이들은 자신만의 학습법도 후배들과 나눴는데 정하영 양은 “집중이 힘들면,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해 25분 학습 후 5분 휴식을 반복했다”며 “마치 게임을 하듯 목표를 정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고 구본준 군은 “출제자의 의도를 파악하기 위해선 무엇보다 많은 문제를 접해야 한다”며 “익숙해지면, 몇 개의 유형에서 파생되는 다양한 패턴과 그 속에 담긴 출제자의 의도를 알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조언했으며 박서정 양은 “고교 입학때부터 3년치 계획, 1년치 계획, 1달치 계획, 1주치 계획을 세웠다”며 “계획을 하나 하나 실천하다보면, 어느새 목표점에 도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노하우를 전했다. 

 

또한 이들은 후배들을 위한 조언도 아끼지 않았으며 주현성 군은 “화천에서는 1등만 했지만, 미국에서 치른 첫 시험에서는 꼴치를 했다”며 “어려움을 극복하는 과정에서 얻는 배움만큼 값진 것은 없었던 같다”고 말했고 박서정 양은 “꿈은 이루어질테니, 자신을 믿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했으며 구본준 군은 “불가능보다는 가능하다는 생각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화천군의 전폭적인 지원은 앞으로도 이어질 것”이라며 “학부모님들도 아이들의 미래를 위해 더욱 큰 관심을 갖고 응원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wacheon-gun, 'Preparation for college, ask seniors at prestigious universities' talk show... Advice on 'learning know-how/experience'

 

Participation by students and graduates of prestigious universities from Hwacheon

 

[Reporter Nam Sang-hoon = Northern Gyeonggi/Gangwon] Hwacheon-gun announced on the 30th that it held a talk show event, 'Preparing for college, ask seniors at prestigious universities' at the youth training center.

 

Hosted by comedian Pil Kwon, the event was hosted by Hyeon-seong Joo (who was employed after graduating from New York University), Seo-jeong Park (a student at Seoul National University’s School of Agriculture, Economics and Sociology), Ha-young Jung (a student at Yonsei University’s Business School) Yang, and Koo Bon-jun (a student’s School of Business Administration, Korea University). Reunited with high school students.

 

Joo Hyeon-seong said, “Hwacheon-gun’s full support for studying abroad has been a great strength to successfully complete my studies. Above all, the dedication of my parents since I was a child was the biggest strength,” he recalled. When I was in high school, the entrance exam information consulting provided by the Hwacheon Learning Center was a great help,” he said.

 

They also shared their own learning methods with their juniors, and Ha-Young Jung said, “If it was difficult to concentrate, I used a smartphone application to study for 25 minutes and then took a 5-minute break. Bon-jun Koo said, “In order to understand the author’s intentions, we have to face many problems. Park Seo-jung said, “Since I entered high school, I have made a three-year plan, a year’s plan, a month’s worth, and a week’s plan. told

 

In addition, they spared no advice for their juniors, and Joo Hyun-seong said, "I was only 1st in Hwacheon, but I was last in the first test I took in the United States." Park Seo-jeong said, "Your dream will come true, so believing in yourself is more important than anything else." Koo Bon-joon advised, "It's more important to think that it's possible rather than impossible."

 

Hwacheon County Mayor Choi Moon-soon said, "Hwacheon County's full support will continue in the future."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화천군, 토크쇼, 대입준비, 명문대, 지역출신, 졸업생, 재학생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