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원도, 휴가철 물가안정 및 소비자 피해예방 캠페인 활동 전개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7/28 [12:56]

강원도, 휴가철 물가안정 및 소비자 피해예방 캠페인 활동 전개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7/28 [12:56]

▲ 강원도청 전경 <사진제공=강원도>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강원도는 지난 11일부터 오는 9월 4일까지를 ‘여름 휴가철 피서지 물가안정 특별대책기간’으로 정하고, 도내 전통시장과 피서지에서 물가안정 분위기 확산과 소비자 피해 예방을 위한 캠페인 활동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 27일 춘천 풍물시장을 시작으로 28일 원주 중앙시장, 29일 속초해수욕장과 양양 낙산해수욕장, 8월 4일 동해 망상해수욕장, 8월 5일 강릉 경포대해수욕장 순서로 이어진다.

 

강원도는 방역완화로 올해는 지난해보다 피서객이 대폭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데다 급격한 물가상승으로 인해 과도한 요금인상이나 소비자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도․시군․소비자단체가 합동하여 자발적 물가안정 분위기 확산 캠페인을 전개하고, 퀴즈 이벤트를 통해 착한가격업소와 강원도 배달앱 ‘일단시켜’도 적극 홍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7월부터는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을 ‘착한가격업소 이용의 날’로 지정․운영함으로써 물가잡기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며, 8월에는 개인 SNS에 착한가격업소 이용 인증을 남기면 강원도 배달앱 ‘일단시켜’의 할인쿠폰도 지급할 예정이다. 

 

전길탁 경제진흥국장은 “3高(고물가․고금리․고환율) 시기에 접어들면서 많은 도민들의 소비생활이 위축된 데다 하반기에는 휴가철과 추석이 맞물려 도민들의 어려움이 가중될 수 있다”며, “물가가 안정될 때까지는 가용 가능한 모든 지원과 관련 대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ngwon-do conducts holiday season price stabilization and consumer damage prevention campaigns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Gangwon-do has designated the period from the 11th to September 4th as a 'special measure for price stability in summer vacation resorts', and to spread an atmosphere of price stability in traditional markets and resorts in the province and prevent consumer damage. He announced that he would launch a campaign for

 

This campaign starts with Chuncheon Pungmul Market on the 27th, Wonju Jungang Market on the 28th, Sokcho Beach and Yangyang Naksan Beach on the 29th, Donghae Mangsang Beach on August 4th, and Gyeongpodae Beach in Gangneung on August 5th.

 

Gangwon-do explained that the number of vacationers is expected to increase significantly this year compared to last year due to the easing of quarantine measures, and there are concerns about excessive rate hikes or damage to consumers due to rapid inflation.

 

In response, provincial, city, county, and consumer groups will jointly launch a campaign to spread the atmosphere of price stability, and through a quiz event, they will actively promote good price businesses and Gangwon-do delivery app 'Once Upon a Time'.

 

In addition, from July, the last Wednesday of every month is designated and operated as a 'day of use of good price businesses' and plans to focus on price catch-up. A discount coupon for 'Let's Go' will also be provided.

 

Jeon Gil-tak, head of the Economic Promotion Bureau, said, “As we enter the 3 high (high inflation, high interest rate, high exchange rate) period, the consumption life of many residents has contracted. "Until it is stabilized, we will pursue all available support and related countermeasures," he said.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강원도, 여름 휴가철 피서지 물가안정 특별대책기간, 캠페인 활동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