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구수목원, 색다른 분위기 연출...'야간 개장' 실시

양구군민·호수문화권역주민 50% 할인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7/21 [13:36]

양구수목원, 색다른 분위기 연출...'야간 개장' 실시

양구군민·호수문화권역주민 50% 할인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07/21 [13:36]

▲ 양구군청 <사진제공=양구군>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경기북부/강원] 오는 23일부터 9월 12일까지 양구수목원은 더위에 지친 심신을 위로하고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하기 위하여 야간 개장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야간 개장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공휴일마다 오후 6시부터 밤 10시까지 운영되며, 관람객은 밤 9시 30분까지 입장해야 하고 입장료는 일반 성인이 6000원, 국가유공자와 65세 이상 노인, 6세 미만 어린이는 무료이며, 양구군민과 호수문화권역(춘천, 홍천, 화천, 인제) 주민은 50% 할인되고 야간 개장과 더불어 가족 단위의 방문객이 수목원에서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23일부터 총 4회에 걸쳐 샌드아트, 마술쇼, 버블쇼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박용근 생태산림과장은 “양구수목원의 다양한 행사와 프로그램을 통해 코로나19 거리두기와 더위에 지친 군민과 방문객에게 작은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양구수목원은 지난 2004년 한국의 100대 명산인 대암산 자락에 생태식물원을 조성하고 그 이후 DMZ야생화분재원과 목재문화체험관, 야생동물생태관, 유아숲놀이터 등 시설을 확대하였고 지난 2020년 도립수목원으로 승격하여 지금까지 양구 관광 1번지로 자리잡고 있으며, 오감으로 느끼고 체험할 수 있는 자연생태 교육 명소로 거듭나고 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gu Arboretum, creating a different atmosphere... 'Open at night'

 

50% discount for Yanggu-gun and Lake Cultural Area residents

 

[Reporter Nam Sang-hoon = Northern Gyeonggi/Gangwon] From the 23rd to the 12th of September, Yanggu Arboretum announced that it will be open at night to comfort the body and mind exhausted from the heat and create a different atmosphere.

 

It is open at night every Saturday, Sunday, and public holidays from 6:00 pm to 10:00 pm. Visitors must enter by 9:30 pm, and the admission fee is 6,000 won for general adults, national merit and senior citizens aged 65 and over, and 6 years old. Children under the age of 5 are free, and residents of Yanggu-gun and Lake Cultural Area (Chuncheon, Hongcheon, Hwacheon, Inje) receive a 50% discount. Various programs such as sand art, magic show, and bubble show are held throughout.

 

Park Yong-geun, head of the Ecological Forestry Division, said, “We hope that Yanggu Arboretum’s various events and programs will provide a small comfort to the citizens and visitors who are tired of the COVID-19 distancing and the heat.”

 

On the other hand, Yanggu Arboretum built an ecological botanical garden at the foot of Daeam Mountain, one of Korea's 100 famous mountains, in 2004, and since then expanded facilities such as DMZ Wild Potted Plant, Wood Culture Experience Center, Wild Animal Ecology Center, and Children's Forest Playground. It has been elevated to the status of the No. 1 tourist spot in Yanggu, and is being reborn as a natural ecology educational attraction that can be felt and experienced with the five senses.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양구군, 양구수목원, 호수문화권역주민, 할인, 야간개장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