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원도, ‘조직문화 혁신 특강’ 개최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7/19 [17:00]

강원도, ‘조직문화 혁신 특강’ 개최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7/19 [17:00]

▲ 강원도청 전경 <사진제공=강원도>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강원도는 오는 7월 20일 도청 신관 2층 대회의실에서 전 직원을 대상으로 ‘조직문화 및 일하는 방식 혁신‘ 이란 주제로 특강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강은 교육 몰입 및 사업소 등 원거리 직원들의 참여도를 높이기 위해 온․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한다. 

 

또한, 강사로 직접 나선 신임 정광열 경제부지사는 삼성 임원출신으로, 재직 당시 종이결재와 서명문화를 없애고 24시간 내 결재하지않으면 자동결재가 진행되는 획기적인 결재문화를 도입·구축한 혁신 경영가로 평가받는다. 

 

정 부지사의 대기업에서 쌓은 풍부한 현장경험과 혁신사례를 공유하며, 직원들과 조직문화 개선의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한다. 

 

강원도 관계자는 “이번 특강을 통해 기존 관행의 틀을 깨고, 유연한 조직문화 및 일하는 방식 혁신에 대한 좋은 영감을 얻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라고 밝혔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ngwon-do, ‘Special Lecture on Organizational Culture Innovation’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Gangwon-do announced that it would hold a special lecture on the topic of ‘organizational culture and innovation in working methods’ for all employees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2nd floor of the new building of the provincial government on July 20th.

 

This special lecture will be conducted both online and offline at the same time to increase the participation of remote employees such as business offices and immersion in education.

 

In addition, the new Vice-Governor of Economy Jeong Gwang-yeol, who came directly as a lecturer, is a Samsung executive and is evaluated as an innovative manager who introduced and established a revolutionary payment culture that abolished paper payment and signature culture at the time of his tenure, and automatic payment proceeds if payment is not made within 24 hours.

 

By sharing the rich field experience and innovation cases of Governor Chung at large corporations, he wants to form a consensus with his employees to improve the organizational culture.

 

An official from Gangwon-do said, “Through this special lecture, we expect that it will be an opportunity to break the framework of existing practices and get good inspiration for flexible organizational culture and innovation in working methods.”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강원도, 조직문화 및 일하는 방식 혁신, 특강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