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포천 인흥군 묘역 및 신도비 경기도기념물 지정 기념 학술 심포지엄’ 개최

문화유산의 보존과 활용을 위한 역사적·학술적 기반이 조성되는 계기 기대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7/12 [13:10]

포천시, ‘포천 인흥군 묘역 및 신도비 경기도기념물 지정 기념 학술 심포지엄’ 개최

문화유산의 보존과 활용을 위한 역사적·학술적 기반이 조성되는 계기 기대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7/12 [13:10]

▲ 포천시 포천 인흥군 묘역 및 신도비 학술 심포지엄 성료<사진제공= 문화유산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포천시는 지난 8일, ‘포천 인흥군 묘역 및 신도비 경기도기념물 지정기념 학술 심포지엄’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심포지엄은 ‘인흥군과 낭선군의 생애와 예술’ 등 총 다섯 가지의 주제를 중심으로 17세기 서예가·금석학자로만 알려져 왔던 낭선군이 아버지인 인흥군의 묘역과 신도비를 조성했다는 사실과 함께 그의 학술적·예술적 세계관을 새롭게 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낭선군은 아버지에 대한 효심으로 인흥군 묘역과 주변의 석물 등을 설치했으며, 생전에 자신의 묘소에 쓸 묘표, 망주석, 향로석, 고석 등을 건립했다. 자신이 평생 작업한 내용을 ‘백년록(百年錄)’, ‘잡저록(雜著錄)’에 저술하는 등 이번 학술 심포지엄을 통해 그의 뛰어난 능력을 재조명했다.

 

또한 심포지엄을 통해 한글비석의 명칭과 한자음독 오류를 정정했다. 묘산비에 새겨진 한글은 17세기 유일한 한글 금석문으로 한글 및 서예사적 가치가 뛰어나다.

 

시 관계자는 “이번 학술 심포지엄을 통해 재조명된 포천 인흥군·낭선군 묘역의 석조문화재들과 17세기 유일한 한글 금석문이 새겨진 인흥군 묘산비의 역사적 가치가 널리 알려지길 바란다.”면서 “문화유산의 보존과 활용을 위한 역사적·학술적 기반이 조성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ocheon-si, ‘Academic Symposium to Commemorate Designation of Pocheon Inheung-gun Cemetery and Sindobi Monument as Gyeonggi-do Monument’

 

Anticipation of an opportunity to create a historical and academic basis for the preservation and utilization of cultural heritage

 

[Reporter Seon-hee Jang = Northern Gyeonggi/Gangwon] Pocheon City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had held an ‘Academic Symposium to commemorate the designation of the Pocheon Inheung-gun Cemetery and Sindobi Monument to Gyeonggi-do’.

 

The symposium focused on a total of five themes, including 'The Life and Art of Inheung-gun and Nangseongun', along with the fact that Nangseongun, who was only known only as a calligrapher and geologist in the 17th century, built the gravestone of his father, Inheunggun, and a monument to his scholarly work. ·I had time to re-examine the artistic worldview.

 

In filial piety to his father, Seon-gun Nang installed the Tomb of Inheung and the surrounding stones, and built a gravestone, mangju-seok, incense stone, and stone stone for his tomb during his lifetime. He re-examined his outstanding abilities through this academic symposium, writing the contents of his lifelong work in ‘Hundred Years of Records’ and ‘Japjesok (雜著錄)’.

 

Also, through the symposium, errors in the name of the Hangeul monument and the pronunciation of Chinese characters were corrected. Hangeul engraved on the Myosan Monument is the only golden stone inscription in the 17th century, and it has outstanding value in the history of Hangeul and calligraphy.

 

A city official said, "I hope that the historical value of the stone cultural assets of the tombs of Inheung-gun and Nangseon-gun, Pocheon, and the historical value of the Tombstone in Inheung-gun, where the only Korean inscription in the 17th century is engraved, is widely known through this academic symposium." We hope that it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create a historical and academic basis for the use of science and technology.”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포천시, 인흥군, 묘역, 신도비, 경기도기념물, 지정기념, 심포지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