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소방서, 제9대 정상권 양주소방서장의 취임식 개최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7/01 [14:40]

양주소방서, 제9대 정상권 양주소방서장의 취임식 개최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7/01 [14:40]

▲ 정상권 서장 <사진제공=양주소방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양주소방서는 1일 오전 9시30분 경 소방서 2층 영상회의실에서 화상회의 시스템을 통해 제9대 정상권 양주소방서장의 취임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정상권 서장은 부산 출신으로 1989년 부산소방본부에서 처음 임용된 후 포천소방서장, 북부소방재난본부 소방행정기획과장, 동두천소방서장, 파주소방서장 등 주요 요직을 역임하며 7월1일자로 제9대 양주소방서장으로 취임했다고 전했다.

 

또한, 국내 주요 구조활동 및 해외 구조활동을 다수 수행하며 현장 일선에서 솔선수범하여 동료들의 귀감이 되었고 특히 훌륭한 열정과 리더십을 통해 적극적으로 소방행정 발전에 기여했다고 했다.

 

정상권 서장은 업무와 현장활동에 임함에 있어 항상 주인의식을 바탕으로 직원간의 존중, 업무에 대한 자율과 책임, 초심과 친절함을 잃지 않기를 강조했다. 그리고 “직원과의 적극적인 소통과 화합을 통해 양주시민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ju Fire Department held an inauguration ceremony for the 9th Yangju Fire Chief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Yangju Fire Station announced that it held the inauguration ceremony of the ninth head of Yangju Fire Station in the morning around 9:30 am on the 1st in the video conference room on the second floor of the fire station through a video conference system.

 

Sang-gwon Sang was born in Busan and was first appointed to the Busan Fire Department in 1989. He said he was appointed as the fire chief.

 

In addition, he performed a number of major domestic and overseas rescue activities, and took the lead at the front line of his field, setting an example for his colleagues, and said that he actively contributed to the development of fire administration through his great passion and leadership.

 

Chief Sang-kwon Jeong emphasized that in his work and field activities, he always maintains a sense of ownership and does not lose respect among employees, autonomy and responsibility for work, and original intention and kindness. He said, "I will do my best for the safety and happiness of Yangju citizens through active communication and harmony with the staff."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양주소방서, 제9대 정상권 양주소방서장, 취임식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