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평군, '돌발병해충 확산 방지' 협업방제 추진

과원 및 산림지에 전용약제 살포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2/06/13 [11:15]

가평군, '돌발병해충 확산 방지' 협업방제 추진

과원 및 산림지에 전용약제 살포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2/06/13 [11:15]

▲ 돌발병해충 공동방제<사진제공= 소득개발과 원예특작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안종욱 기자 = 경기북부/강원] 가평군농업기술센터는 지난 8일, 돌발병해충의 확산방지를 위해 북면 백둔리 일원에서 협업방제 연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시회는 농업인 독려와 방제효과 극대화를 위하여 산림과, 농업정책과 및 농업인이 함께 진행하였으며, 과원 및 산림지에 전용약제를 살포하였다. 

 

군은 돌발병해충이 부화하는 시기인 지난 5월 30일~6월 10일을 ‘공동방제기간’으로 지정하고 과수 313.8ha를 방제할 수 있는 돌발병해충 약제를 공급하였다.

 

돌발병해충이란, 기후변화, 작부체계 다양화 등의 환경변화로 인해 돌발적으로 발생되어 농작물에 피해를 주는 토착 또는 외래병해충(갈색날개매미충, 미국선녀벌레, 꽃매미 등)을 말한다. 

 

이와 같은 병해충은 가지의 즙액을 빨아 가지를 고사시키거나 분비물로 과일이나 잎에 그을음병 등을 유발해 상품성을 떨어뜨리기 때문에 농가에 많은 피해를 줄 수 있기에 적극적인 방제가 요구된다고 했다.

 

가평군농업기술센터 장동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월동기부터 사전 예찰을 통해 병해충 발생 상황을 예측하고 부화시기 등 정보를 데이터베이스화 하여 돌발병해충의 효율적인 방제를 시행 중”이며, 덧붙여 “농가들의 자발적인 방역이 중요한 만큼 적기에 공동방제를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gun, 'Prevent the spread of sudden pests' to promote cooperative control

 

Spraying of exclusive chemicals in orchards and forests

  

[Reporter Ahn Jong-wook = Northern Gyeonggi/Gangwon] The Gapyeong-gun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held a joint pest control conference in Baekdun-ri, Buk-myeon to prevent the spread of sudden pests.

 

This year's banquet was held jointly by the Forestry Department, Agricultural Policy Department, and farmers to encourage farmers and maximize the control effect, and exclusive chemicals were applied to orchards and forested areas.

 

The military designated the period from May 30 to June 10, when the sudden pests hatch, as the 'joint control period' and supplied drugs for the sudden disease that could control 313.8 ha of fruit trees.

 

Sudden pests are indigenous or exotic pests (brown-winged cicadas, American nymphs, flower cicadas, etc.) that occur suddenly due to environmental changes such as climate change and diversification of cropping systems and cause damage to crops.

 

Active control is required because these pests and diseases can cause a lot of damage to farms because they suck the sap of the branches and kill the branches, or cause soot disease on fruits and leaves with secretions, thereby reducing the marketability.

 

Gapyeong-gun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Director Jang Dong-gyu said, “We are implementing effective control of sudden pests by predicting the occurrence of pests and pests through preliminary observations from the winter season and making a database of hatching time, etc.” As such, we ask for a joint containment in a timely manner.”

 

wh6364@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안종욱 기자, 가평군, 가평군농업기술센터, 돌발병해충, 확산, 방지, 북면, 협업, 방제, 연시회, 농업인, 독려, 방제, 효과, 극대화, 산림과, 농업정책과, 과원, 산림지, 전용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