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평군, 특수미생물 생산·공급...병해충 피해 예방

특수미생물 총 5톤을 생산·공급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2/05/03 [11:57]

가평군, 특수미생물 생산·공급...병해충 피해 예방

특수미생물 총 5톤을 생산·공급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2/05/03 [11:57]

▲ 미생물 배포<사진제공= 소득개발과 축산과학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안종욱 기자= 경기북부/강원] 가평군농업기술센터는 농작물 재배 시 발생하는 주요 병해충에 대한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특수미생물 총 5톤을 생산·공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기존 공급하던 특수미생물 3종 이외에 전년도에 공시 완료된 유기농업자재 1종을 추가하여 전년도 공급량 4톤보다 1톤 증가한 양이며, 특수미생물 3종은 고추탄저예방균, 진딧물예방균, BT균이며, 특히 올해는 2년간 7작목의 실증시험을 통해 자체 개발하여 친환경유기농업자재로 공시 완료된 충해관리용 미생물제재 '비티플러스'도 친환경인증농가를 대상으로 공급할 예정이라고 했다.

 

이 중 농가호응이 가장 좋은 고추탄저예방균은 고추재배 시 가장 문제되는 탄저병 감소와 생산성 및 상품성 증대에 효과적이며, BT균은 엽채류·과채류의 나방류 해충에 의한 피해예방 및 억제에 효능이 있다고 전했다.

 

공급기간은 5월 3일부터 올해 9월 29일까지로 5개월간 매주 화, 수, 목요일에 가평군농업기술센터 내 친환경미생물배양센터 또는 읍면농업인상담소를 방문하여 신청하고 공급받을 수 있으며, 특수미생물 외에 일반미생물(유산균, 고초균, 광합성균 등)은 연중 공급해 작물 생육촉진, 병해충 예방 및 축사 악취저감 등 농업문제 해결에 기여하고 있다고 했다.

 

가평군은 최근 이상기후에 의한 병해충 피해발생 증가 및 농자재 가격상승으로 인한 농가부담을 덜어내기 위해 효과적인 친환경제재 개발, 공급 및 기술지원에 힘쓸 계획이라고 밝혔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gun, production and supply of special microorganisms... Prevention of damage by pests

 

Produces and supplies a total of 5 tons of special microorganisms

 

[Reporter Ahn Jong-wook = Northern Gyeonggi/Gangwon] Gapyeong-gun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announced that it has decided to produce and supply a total of 5 tons of special microorganisms to prevent damage to major pests and diseases that occur during crop cultivation.

 

In addition to the 3 types of special microorganisms previously supplied, 1 type of organic agricultural material that was publicly announced in the previous year was added, resulting in an increase of 1 ton from the previous year's supply of 4 tons. This year, he said that he plans to supply eco-certified farms with 'BT Plus', a microbial agent for insect pest control that was developed and published as an eco-friendly organic agricultural material through a demonstration test of 7 crops for two years this year.

 

Among them, the red pepper anthrax preventer, which has the best response from farms, is effective in reducing anthrax, which is the most problematic problem in pepper cultivation, and increasing productivity and marketability.

 

The supply period is from May 3 to September 29 of this year, and you can apply and receive supplies by visiting the eco-friendly microbial culture center in the Gapyeong-gun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or the township farmers counseling center every Tuesday, Wednesday, and Thursday for 5 months. General microorganisms (lactic acid bacteria, Bacillus subtilis, photosynthetic bacteria, etc.) are supplied throughout the year, contributing to the resolution of agricultural problems such as promoting crop growth, preventing diseases and pests, and reducing odors in livestock houses.

 

Gapyeong-gun announced that it plans to develop, supply, and provide technical support for effective eco-friendly materials in order to relieve the burden on farmers due to the recent increase in pests and pest damage caused by abnormal weather and increase in agricultural material prices.

 

wh6364@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안종욱 기자, 가평군, 가평군농업기술센터, 농작물 재배, 병해충, 피해, 특수미생물, 5톤, 생산, 공급, 특수미생물 3종, 친환경유기농업자재, 충해관리용 미생물제재, 비티플러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