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릉시, 농·산·어촌 생활문화 활성화 위한 ‘마을문화디자이너’ 모집 실시

상대적 문화소외 지역, 생활문화 활성화 위해 활동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4/21 [14:38]

강릉시, 농·산·어촌 생활문화 활성화 위한 ‘마을문화디자이너’ 모집 실시

상대적 문화소외 지역, 생활문화 활성화 위해 활동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04/21 [14:38]

▲ <사진제공=강릉시>  © 브레이크뉴스경기북부/강원


[남상훈 기자 = 경기북부/강원] 오는 24일까지 강릉시문화도시지원센터는 상대적 문화소외 지역의 생활문화 활성화를 위해 활동할 마을문화디자이너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마을문화디자이너는 농·산·어촌 등 상대적 문화소외 지역으로 파견되어 지역 간 문화 격차를 좁히는 다양한 활동을 진행하고 마을 주민들과 문화적 관계 맺기를 통해 주민들이 원하는 생활문화 프로그램을 연결 및 촉진하는 활동을 수행하며, 올해는 총 10~13인의 마을문화디자이너가 선발될 예정이고 인구와 지역 크기 등을 고려해 도농복합동에도 마을문화디자이너를 확대 파견할 예정이며, 지난 2021년엔 8개 읍, 면 지역에 마을문화디자이너가 파견되어, 지난 7월부터 11월까지 2,100여 명의 주민이 참여한 가운데 총 342회의 활동 및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했다.

 

최종 선정된 마을문화디자이너에게는 활동비와 프로그램 운영비가 지원되고, 워크숍과 맞춤형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며 특히, 오는 5월에는 주 2회 열리는 역량 강화 워크숍을 운영하고 모집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시나미강릉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신청 접수는 방문 제출 및 이메일 제출이 가능하고 상세 문의는 강릉시문화도시지원센터로 하면 된다고 전했다.

 

강릉시 관계자는 “2022 시나미강릉 문화도시 조성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모집은 상대적 문화 소외 지역의 생활문화 활성화를 통한 지역 간 문화 격차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ngneung-si, recruiting ‘village culture designers’ to revitalize agricultural, mountain, and fishing village life culture

 

Activities to revitalize living culture in relatively culturally marginalized areas

 

[Reporter Nam Sang-hoon = Northern Gyeonggi/Gangwon] Until the 24th, Gangneung City Culture and City Support Center announced that it will be recruiting village culture designers who will work to revitalize living culture in a relatively culturally marginalized area.

 

Village culture designers are dispatched to relatively culturally marginalized areas such as farming, mountain, and fishing villages to carry out various activities to narrow the cultural gap between regions, and to connect and promote life and culture programs desired by residents through cultural relationships with villagers. A total of 10 to 13 village culture designers will be selected this year, and village culture designers will be expanded to urban-rural complexes in consideration of the population and regional size. A designer was dispatched, and a total of 342 activities and programs were conducted from July to November with 2,100 residents participating.

 

The final selected village culture designers are supported with activity and program operating expenses, and workshops and customized training programs are provided. It can be checked, and applications can be submitted in person or by email. For detailed inquiries, please contact the Gangneung City Cultural City Support Center.

 

An official from Gangneung-si said, "This recruitment, which is being conducted as part of the 2022 Shinami Gangneung Cultural City development project, is expected to help resolve the cultural gap between regions by revitalizing the living culture of regions that are relatively culturally marginalized."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기자, 강릉시, 강릉시문화도시지원센터, 마을문화디자이너, 상대적문화소외지역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