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횡성군, '2022 벼 재배면적 조정 감축 협약' 신청·접수 실시

쌀 수급 과잉 해소 및 식량 작물 자급률 제고 위해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4/21 [10:49]

횡성군, '2022 벼 재배면적 조정 감축 협약' 신청·접수 실시

쌀 수급 과잉 해소 및 식량 작물 자급률 제고 위해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4/21 [10:49]

▲ 횡성군청 표지석<사진제공= 횡성군청>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오는 5월 31일까지, 횡성군이 지난해 벼를 재배한 논에 타 작물 재배를 유도해 쌀 수급 과잉을 해소하고 식량작물 자급률을 제고하기 위해, 벼 재배면적 조정 감축 협약 신청을 받는다고 전했다.

 

신청 대상은 농업경영체 등록이 되어 있는 농업인 또는 농업법인이며, 대상 농지는 지난해 벼를 재배한 농지에 콩 등 타 작물(품목 제한 없음)을 재배하거나 휴경을 계획한 농지가 있을 경우, 소재지 읍·면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협약 신청서를 제출하면 되고, 감축 협약을 이행한 농가는 감축 면적에 따라 인센티브로 1ha 기준 공공비축미 150포대를 추가 배정받을 수 있다고 했다. 

 

박호식 농정과장은 "쌀 적정 생산 및 수급 안정화를 위해 농업인과 농업인단체 의 자발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Hoengseong-gun, '2022 rice cultivation area adjustment reduction agreement' application and reception

 

In order to solve the oversupply of rice and increase the self-sufficiency of food crops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Until May 31, Hoengseong-gun will induce the cultivation of other crops in the paddy fields where the rice was grown last year, thereby resolving the oversupply of rice and increasing the self-sufficiency rate of food crops. He said he is accepting applications for an agreement.

 

The target of application is a farmer or agricultural corporation registered as an agricultural business entity He said that all he had to do was visit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d submit an application for the agreement, and farmhouses that implemented the agreement could receive additional 150 bags of public stockpile rice based on 1 ha as an incentive depending on the area to be reduced.

 

Park Ho-sik, head of the Agricultural Administration Division, said, "We ask for the voluntary participation and cooperation of farmers and farmers' groups for proper rice production and stabilization of supply and demand."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고성군, 벼, 타작물 재배, 쌀수급 과잉 해소, 식량작물 자급률 제고, 벼 재배면적 조정 감축 협약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