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구구회 의정부시장 예비후보, 김은혜 경기도지사 예비후보 만나 함께 필승 결의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2/04/18 [15:59]

구구회 의정부시장 예비후보, 김은혜 경기도지사 예비후보 만나 함께 필승 결의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2/04/18 [15:59]

▲ 김은혜 의정부 제일시장 방문 <사진제공=구구회>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7일 의정부시의회 구구회(부의장) 의정부시장 예비후보가 김은혜 경기지사 예비후보의 의정부 제일시장을을 방문한 가운데 상인들과 간담회에 참석하여 김 후보가 경기북부지역 발전을 위한 방향을 제시하면서 국민의힘이 진정한 정권교체를 이뤄 낼 수 있도록 의정부시장 예비후보 구구회와 함께 협력할 것을 다짐하며 필승의 결의를 다졌다고 밝혔다.

 

또한 김은혜 경기지사 예비후보는 "군사도시로 국가의 안보로 인해 희생된 경기북부지역의 중첩된 각종 규제를 과감히 풀겠다. 경기도지사의 권한으로 그린벨트를 풀수 있지만 수도권 지역인 의정부는 수도권정비계획법에 의해 묶여 있고 과밀억제권지역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규제를 풀기가 어렵다. 그러나 *별표 예외 조항으로 규제를 풀어서 LG Display 파주 LCD 산업단지 같은 대규모 산업단지가 만들어지도록 하겠다"고 말하며 구구회 예비후보가 공표한 공약과 뜻을 같이했다. 

 

이어 간담회에 참석한 상인과 시민의 질문을 받고 김 예비후보는 "의정부에는 특별한 보상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특히 "낙후된 경기북부지역 발전을 위해서는 경기도의 노력만으로는 부족하고 중앙정부와의 긴밀한 협조가 대단히 중요하다"며 "중앙정부의 협조를 잘 이끌어 낼 힘 있는 후보를 선택해 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김은혜 경기지사 예비후보는 이 자리를 통해 의정부에 대한 공약으로 경기북부 24시간 어린이병원 설립, 경기북부 경제자유구역 조성, 고산동 물류센터 조성 반대 등을 약속 했다고 전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ugu-hoe, Uijeongbu Mayor's preliminary candidate, meets Kim Eun-hye, Gyeonggi Governor's preliminary candidate, and decides to win together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17th, Gu Gu-hoe (Vice Chairman) of Uijeongbu City Council (Vice Chairperson) visited Uijeongbu Jeil Mayor of Gyeonggi Governor Kim Eun-hye, and Kim Eun-hye attended a meeting with merchants, and Kim attended a meeting in the northern Gyeonggi region. He said that he was determined to win, promising to cooperate with Guguhoe, a preliminary candidate for the mayor of Uijeongbu, so that the power of the people can achieve a real change of government while suggesting a direction for development.

 

In addition, Kim Eun-hye, a preliminary candidate for Gyeonggi Governor, said, "As a military city, we will boldly remove various overlapping regulations in the northern region of Gyeonggi Province, which has been sacrificed due to national security. The green belt can be removed with the authority of the Gyeonggi Governor, but Uijeongbu, the metropolitan area, is subject to the Metropolitan Area Reorganization Planning Act. It is difficult to loosen the regulation because it is tied up and is an overcrowded control area. However, we will loosen the regulation with an asterisk exception so that large-scale industrial complexes such as LG Display Paju LCD Industrial Complex will be created." agreed with

 

After receiving questions from merchants and citizens attending the meeting, Candidate Kim emphasized that "Uijeongbu needs special compensation" and, in particular, "For the development of the underdeveloped northern Gyeonggi region, Gyeonggi Province's efforts alone are not enough and close cooperation with the central government is needed." "Cooperation is very important," he said.

 

Meanwhile, Kim Eun-hye, a preliminary candidate for Gyeonggi governor, said that through this meeting, she promised to oppose the establishment of a 24-hour children's hospital in northern Gyeonggi, the establishment of a free economic zone in northern Gyeonggi, and the establishment of a logistics center in Gosan-dong, as a promise to Uijeongbu.

 

kocykim@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의정부시의회, 구구회, 의정부시장 예비후보, 김은혜, 경기도지사 예비후보, 필의 결의, 국민의힘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