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경호 가평군수 예비후보, ‘생산은 농민, 판매는 가평군’ 실현 위한 농업정책 발표

농산물 생산비 최저가 보장제 시행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2/04/15 [13:37]

김경호 가평군수 예비후보, ‘생산은 농민, 판매는 가평군’ 실현 위한 농업정책 발표

농산물 생산비 최저가 보장제 시행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2/04/15 [13:37]

▲ 김경호 가평군수 예비후보 <사진제공=김경호>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15일 김경호 가평군수 예비후보는 ‘생산은 농민, 판매는 가평군’ 실현을 위한 농업정책을 발표했다고 전했다. 

 

가평군에 따르면 가평군의 농업 총 생산액은 지난 2010년 570억 원에서 2019년 490억 원으로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농업인의 고령화, 농가수 축소 등이 원인으로 분석된다고 했다.   

 

김 예비후보는 이에 대한 대책으로 농산물 가격하락에 대비해 농업인들의 경영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농산물 생산비 최저가 보장제를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이를 위해 먼저 관련 조례를 제정하고 매년 20억원씩 5년간 100억원의 기금을 조성해 가격 변동폭이 큰 농산물로 시행하면서 점차 품목을 늘려나가겠다는 계획이라고 했다. 

 

또한 농촌의 고령화와 IT 시대로 진입하는 현실을 감안해 농민은 농산물을 생산하고, ‘가평농수산유통센터(가칭)’를 설립해 판매를 전담한다는 방침이라고 했다. 

 

이와 더불어 농업의 지속성을 담보하기 위해 농민기본소득을 일정부분 증액하고, 농산물 6차 가공산업을 육성키로 했다고 전했다. 

 

부족한 농촌 노동력에 대해서는 해외지자체와 협약을 맺어 외국인 농업 노동력을 안정적으로 확보하는 한편 고령농, 여성농업인을 위한 영농대행단을 운영해 취약 농업계층을 지원한다고 했다. 

 

여기에 지역내 공공 소비처인 학교, 군부대, 공공기관, 사회복지기관 등 소비처를 확보해 생산체계를 구축하는 푸드플랜을 활성화한다는 계획이라고 했다.

 

특히 농업인들의 새로운 소득 향상을 위해 아쿠아 포닉스나 망고 딸기와 같은 신규 소득작물을 발굴해 지원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친환경농가 지원 확대 등 농업 발전을 위한 구체적이고도 실천적인 사업도 추진한다는 방침이라고 했다. 

 

김경호 예비후보는 “농업은 FTA 등으로 어려움이 가중되는 가운데 농가의 고령화, 노동력 확보의 어려움, 판로개척 등이 심각한 현실적 문제”라며 “농업 공약은 이러한 현실적 문제를 체계적으로 접근해 풀어나갈 수 있도록 준비됐으며 이의 실현을 통해 안정적 농가 소득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gun Preliminary Candidate Kyung-ho Kim Announces Agricultural Policy to Realize ‘Production is Farmers, Sales is Gapyeong-gun’

 

Implementation of the lowest price guarantee system for agricultural production cost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15th, Gapyeong County Mayor Kim Kyung-ho announced that he had announced an agricultural policy to realize ‘production is for farmers, sales is for Gapyeong-gun’.

 

According to Gapyeong-gun, the total agricultural production in Gapyeong-gun fell from 57 billion won in 2010 to 49 billion won in 2019.

 

Preliminary candidate Kim said that as a countermeasure against this, he would implement a system to guarantee the lowest price of agricultural products production cost to promote the management stability of farmers in preparation for a fall in agricultural product prices.

 

To this end, he said that he plans to enact a related ordinance first and raise a fund of 2 billion won every year for 5 years of 10 billion won to implement agricultural products with large price fluctuations and gradually increase the number of items.

 

In addition, in view of the aging of rural areas and the reality that we are entering the IT era, it is a policy for farmers to produce agricultural products and to establish a ‘Gapyeong Agricultural and Fisheries Distribution Center (tentative name)’ exclusively for sales.

 

In addition, in order to guarantee the sustainability of agriculture, it is said that the basic income of farmers will be increased to a certain extent and the 6th agricultural processing industry will be fostered.

 

Regarding the shortage of rural labor force, he said that he would make an agreement with overseas local governments to secure a stable foreign agricultural labor force, and support the vulnerable agricultural class by operating a farming agency for elderly farmers and female farmers.

 

In addition, he said that he plans to revitalize the food plan to establish a production system by securing consumers such as schools, military bases, public institutions, and social welfare institutions, which are public consumption sites in the region.

 

In particular, in order to improve farmers' new income, he said that he would establish a support system by discovering new income crops such as aqua phonics and mango strawberries, while also promoting specific and practical projects for agricultural development, such as expanding support for eco-friendly farms.

 

Preliminary candidate Kim Kyung-ho said, “Agriculture is a serious real problem, such as aging of farms, difficulties in securing labor, and market development amid increasing difficulties due to FTAs. We will create a stable farm household income through this realization,” he said.

 

kocykim@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김경호, 가평군수 예비후보, 생산은 농민 판매는 가평군, 농업정책, 농산물 생산비 최저가 보장제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