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태백시, 무료 공공이불빨래방 조성사업 추진 실시

일자리, 복지서비스를 한번에 해결하는 통합형 복지서비스 실현

남상훈 기자 | 기사입력 2022/04/13 [13:21]

태백시, 무료 공공이불빨래방 조성사업 추진 실시

일자리, 복지서비스를 한번에 해결하는 통합형 복지서비스 실현

남상훈 기자 | 입력 : 2022/04/13 [13:21]

▲ <사진제공=태백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남상훈 기자 = 경기북부/강원] 태백시는 65세 이상 홀몸노인 및 장애인 가구 등 지역 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세탁서비스 등 통합 생활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공공이불빨래방 조성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태백시근로자종합복지관 지하 1층 편의 공간에 185㎡ 규모로 조성되는 공공이불빨래방은 대형세탁·건조기를 설치, 취약계층의 대형이불 등 세탁물을 수거하여 세탁 후 배달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했다. 

 

정부와 공기업 등이 협업하여 추진하는 태백시 공공이불빨래방은 보건복지부와 노인인력개발원에서 일자리 참여 어르신의 인건비 지원과 교육을 담당하며, 빨래방 조성에는 강원도·태백시·강원랜드 사회공헌재단이 참여하고, 빨래방 준공 이후 운영에 필요한 세탁·건조기 등 집기류와 차량, 운영인력 인건비는 강원랜드 사회공헌재단에서 지원한다고 전했다.

 

공공이불빨래방 사업에는 수거·세탁·배송 등 30명의 어르신 일자리와 운영인력 등 총 32명의 일자리가 창출될 예정으로, 일자리 참여 어르신에게는 사회활동의 기회를, 취약계층에는 통합형 생활복지서비스를 제공하여 지역주민의 복지서비스 체감도를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태백시 관계자는 “청결한 생활 침구는 어르신의 건강과도 직결되는 만큼 보건위생 개선과 삶의 질 향상으로 어르신의 건강한 노후를 지원하고, 사업분야를 확대하여 생필품이나 우유배달 등으로 어르신 안부확인 서비스와도 연계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공공이불빨래방의 건축공사 및 내부시설을 갖추고 참여자 모집 및 서비스대상자 발굴, 교육 등 실시하여 오는 7월부터 본격 운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tkdgnskkk@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aebaek City, Free Public Duvet Laundry Promotion Project

 

Realization of integrated welfare service that solves jobs and welfare services at once

 

[Reporter Nam Sang-hoon = Northern Gyeonggi/Gangwon] Taebaek City announced that it would promote the creation of a public futon laundromat that provides integrated living welfare services such as laundry services to the vulnerable in the area, such as the elderly 65 years of age or older alone and households with the disabled.

 

The public futon laundromat, which will be built on the 1st basement floor of the Taebaek City Workers' Welfare Center in a convenient space of 185 m², will install a large washer and dryer to collect and deliver laundry, such as large duvets for the underprivileged, after washing.

 

Taebaek City Public Duvet Laundry, promoted in collaboration with the government and public enterprises, is in charge of labor cost support and education for seniors participating in jobs at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and the Human Resources Development Center for the Elderly. Kangwon Land's Social Contribution Foundation said that household items such as washing and dryers, vehicles, and operating personnel needed for operation after completion will be supported by the Kangwon Land Social Contribution Foundation.

 

The public duvet laundromat project is expected to create jobs for 30 seniors including collection, laundry, and delivery, and a total of 32 jobs, including operating personnel. He said the plan was to increase the awareness of the welfare service of the residents.

 

An official from Taebaek City said, “As clean bedding is directly related to the health of the elderly, we support the healthy aging of the elderly by improving health and sanitation and quality of life. We plan to connect,” he said.

 

Meanwhile, the city said that it plans to start full-scale operation from July by equipping the public futon laundromat with construction work and internal facilities, recruiting participants, discovering service recipients, and conducting education.

 

tkdgnskkk@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남상훈 기자, 태백시, 보건복지부, 노인인력개발원, 강원도, 강원랜드사회공헌재단, 일자리, 통합형복지서비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