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경호 가평군수 예비후보, 글로벌 산악·수상관광 레저타운 조성...두번째 공약 제시

모노레일, 짚와이어, 케이블카 등 관광 인프라 구축...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4/08 [17:04]

김경호 가평군수 예비후보, 글로벌 산악·수상관광 레저타운 조성...두번째 공약 제시

모노레일, 짚와이어, 케이블카 등 관광 인프라 구축...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4/08 [17:04]

▲ 김경호 가평군수 예비후보 <사진제공= 김경호 가평군수 예비후보>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김경호 가평군수 예비후보는 '3,000만 관광시대' 개막을 위한 호명산, 호명호수, 자라섬, 연인산 도립공원을 연계한 가평-설악-청평 산악·수상관광 레저타운 조성을 두 번째 공약으로 제시했다고 밝혔다.

 

가평군은 수도권과 가깝다는 지리적 이점에도 불구하고 수도권정비계획법, 팔당상수원 관련법 등 각종 수도권 중첩규제로 지역발전이 둔화하고 있으며, 특히 가평군은 수도권과 1시간 거리에 소재하고 있는 지리적 이점과 아름다운 자연환경을 통해 관광산업이 발달할 수 있는 요건을 갖췄음에도 정책의 부재로 인구 및 관광객 감소로 지역경제가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했다.

 

이에 김 예비후보는 주변 도시에 반해 관광 시설물과 같은 인프라 부족이 원인이라고 판단하고, 가평군의 대표적인 산악자원인 호명산과 호명호수, 수변 자원인 자라섬과 남이섬 등을 연계한 산악·수상관광레저타운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며, 이를 위해서는 먼저 청평역에서 출발하여 청평댐, 호명산을 오르는 모노레일을 설치하고 호명호수와 중간지점인 기차봉에는 원형 스카이워크(유리다리)를 설치하고, 또 호명산 정상에는 패러글라이딩 활공장을, 호명호수에서는 케이블카를 이용하여 고성리, 북한강을 횡단하여 신선봉으로 이어지도록 하고 신선봉 일대를 설악의 대표적 관광지로 육성키로 했다고 전했다. 

 

짚와이어를 이용해서는 강이 보이는 기차봉에서 복장리, 호명리까지 연결하여 하늘에서 청평호반을 감상토록 하고, 호명호수에서 상천농촌테마파크까지는 루지체험장을 조성해 아름다운 자연환경의 이점을 극대화한다는 계획이라고 했다.

 

여기에 남이섬·자라섬과 청평 고성리, 설악 회곡리·송산리를 잇는 유람선과 함께 청평역-호명리-고성리-금대리-남이섬-자라섬-연인산 도립공원을 잇는 수륙양용버스 운행도 추진하며, 또한, 스마트 폰 하나만 들면 관광 안내부터 교통, 숙식, 쇼핑까지 완전하게 여행을 즐길 수 있는 ‘스마트 통합관광안내시스템’을 구축하는 모바일 앱을 관광객들에게 제공한다고 했다.

 

MaaS(모빌리티 서비스) 연계기반 관광지도를 개발하고 외국 관광객을 위한 다국어 서비스 제공하고, 관광객의 지출 규모의 동선을 파악할 수 있는 빅데이터 조사분석 등 관광 정보 DB화로 전문적이고 과학적인 방법으로 관광계획을 수립하여 추진하며, 특히 거점 지역에는 문화예술 축제를 운영함으로서 체험과 예술, 축제가 함께 어우러져 관광시설물의 단조로음을 상쇄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 예비후보는 "그동안 가평군은 지리적, 자연적인 이점에도 불구하고, 인프라 부족으로 관광산업에 한계를 경험하고 있다"며 "관광 인프라 구축과 스마트 통합관광안내시스템을 확충하여 관광객 유입이 많아지면 일자리 창출 등 인구 증가와 함께 지역경제 활성화 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gun Candidate Kyung-ho Kim prepares a global mountain and water tourism leisure town... Presenting the second promise

 

Construction of tourism infrastructure such as monorail, zip wire, and cable car... Expected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Gapyeong-gun candidate Kim Kyung-ho is the second to create a mountain and water tourism leisure town in Gapyeong-Seorak-Cheongpyeong that connects Homyeongsan Mountain, Homyeong Lake, Jarasum, and Yeoninsan Provincial Parks to open the '30 million tourism era' He said that it was presented as a promise.

 

Despite the geographical advantage of being close to the metropolitan area, Gapyeong-gun is slowing down regional development due to overlapping regulations in the metropolitan area, such as the Metropolitan Area Reorganization Planning Act and the Paldang Water Source-related Act. He said that the local economy is experiencing difficulties due to a decrease in population and tourists due to the lack of a policy despite meeting the conditions for the development of the tourism industry.

 

Contrary to the surrounding cities, candidate Kim judged that the cause was the lack of infrastructure such as tourism facilities. To this end, first, a monorail that starts from Cheongpyeong Station and climbs Cheongpyeong Dam and Homyeongsan Mountain is installed, a circular skywalk (glass bridge) is installed on the train rod, which is halfway between Homyeong Lake, and a paragliding gliding factory is installed at the top of Homyeongsan Mountain, Homyeong. From the lake, it was said that it was decided to cross the Goseong-ri and Bukhan Rivers using a cable car to lead to Sinseonbong, and to develop the Sinseonbong area as a representative tourist destination in Seorak.

 

The plan is to maximize the benefits of the beautiful natural environment by using a zip wire to connect the river from Gibongbong to Sangbok-ri to Homyeong-ri so that you can enjoy the view of Cheongpyeong Lake from the sky, and to create a luge experience center from Homyeong Lake to Sangcheon Rural Theme Park.

 

In addition, cruise ships connecting Nami Island and Jara Island with Cheongpyeong Goseong-ri, Seorak Hoegok-ri and Songsan-ri, along with an amphibious bus service connecting Cheongpyeong Station-Homyeong-ri-Goseong-ri-Geumdae-ri-Nami Island-Jara Island-Yeoninsan Provincial Park are also being promoted. It is said that it will provide tourists with a mobile app that builds a 'smart integrated tourism information system' that allows them to fully enjoy travel, from tour guides to transportation, lodging, and shopping.

 

Developing a MaaS (Mobility Service) link-based tourist map, providing multilingual services for foreign tourists, and establishing tourism plans in a professional and scientific way by making tourism information DB such as big data research and analysis to understand the flow of tourists’ expenditures He said that he plans to offset the monotony of tourism facilities in harmony with experience, art, and festivals by operating a culture and art festival in the base area.

 

Candidate Kim said, “Despite its geographical and natural advantages, Gapyeong-gun is experiencing limitations in the tourism industry due to lack of infrastructure. We will try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long with population growth,” he said.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가평군, 가평군수 예비 후보 김경호, 김경호, 3000만 관광시대, 호명산, 호명호수, 자라섬, 연인산 도립공원, 산악·수상관광 레저타운 조성, 두번째 공약, 수도권정비계획법, 팔당상수원 관련법, 중첩규제, 지역발전 둔화, 아른다운 자연환경, 정책의 부재, 지역경제 어려움, 인프라 부족 원인, 모노레일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