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가평군 조종면 소재 103항공대대, 독립유공자 후손·불우이웃돕기 성금 기탁해

조종면 소재 103항공대대는 3․1절 독립운동 103주년을 맞아 성금 301만원 기탁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2/04/04 [13:18]

가평군 조종면 소재 103항공대대, 독립유공자 후손·불우이웃돕기 성금 기탁해

조종면 소재 103항공대대는 3․1절 독립운동 103주년을 맞아 성금 301만원 기탁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2/04/04 [13:18]

▲ 103항공대대 성금기탁<사진제공= 조종면 행정복지센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안종욱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3월 31일, 조종면 소재 103항공대대는 3․1절 독립운동 103주년을 맞아 301만원을 조종면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여 관내 독립유공자 후손과 취약계층에게 전달해달라며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탁된 성금은 중령 박희웅 외 3인이 '103항공대대 육군 뿜뿜콘테스트'에서 최우수상에 선정되어 받은 상금으로 마련된 것이라고 전했다.

 

중령 박희웅은 “상금을 어떻게 활용할 지 고민하다 올해 3․1절, 103주년을 맞아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독립유공자의 후손과 오랫동안 항공부대 소음에 고통 받고 있는 조종면민을 위해 사용하고 싶은 마음에 기부하고자 하는 뜻을 모아 성금을 기탁하게 되었다”말했다.

 

이에 권택순 조종면장은 “코로나19로 오랫동안 경제가 침체되어 있어 기부문화가 많이 축소되리라 생각했는데 작년 포도즙기탁에 이어 또 한번 기탁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하며 “103항공대대의 따뜻한 마음이 잘 전달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기탁된 성금은 관내 독립유공자 후손과 지역사회 내 취약계층들에게 전달 될 예정이라고 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103rd Aviation Battalion, located in Jojo-myeon, Gapyeong-gun, donated a donation to help the descendants of independence fighters and neighbors in need

 

The 103rd Aviation Battalion, located in Jojeong-myeon, donated 3,010,000 won to commemorate the 103rd anniversary of the March 1st Independence Movement.

 

[Reporter Ahn Jong-wook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March 31st, the 103rd Aviation Battalion located in Jojong-myeon visited the Jojoong-myeon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to commemorate the 103rd anniversary of the March 1st Independence Movement, and asked to deliver it to the descendants of independence fighters and the vulnerable. said to have donated.

 

It was reported that the money donated on this day was prepared with the prize money received by Lieutenant Colonel Hee-Woong Park and three other people as they were selected for the grand prize in the '103rd Air Battalion Army Phumbboom Contest'.

 

Lieutenant Colonel Hee-Woong Park said, “I was thinking about how to use the prize money, and on the 103rd anniversary of the March 1st of this year, I would like to donate it because I want to use it for the descendants of independence fighters who sacrificed for the country and for the pilots who have been suffering from the noise of aviation units for a long time. Together, we decided to donate money.”

 

Taek-Soon Kwon, the head of the operation center, said, “I thought that the donation culture would be greatly reduced due to the long economic slump due to Corona 19. I will do my best,” he said.

 

The money donated this time will be delivered to the descendants of independence fighters and the vulnerable in the local community.

 

wh6364@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안종욱 기자, 가평군, 조종면 소재 103항공대대, 3․1절 독립운동 103주년, 301만원 기탁, 독립유공자 후손, 취약계층, 103항공대대 육군 뿜뿜콘테스트, 최우수상 선정 상금으로 기탁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