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상회 수원시장 예비후보, ‘일본의 교과서 역사 왜곡 묵과할 수 없다’

문화적 교류 위해서라도 왜곡 교과서 파기하고 진실 알려야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2/04/01 [11:02]

김상회 수원시장 예비후보, ‘일본의 교과서 역사 왜곡 묵과할 수 없다’

문화적 교류 위해서라도 왜곡 교과서 파기하고 진실 알려야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2/04/01 [11:02]

▲ 김상회 전 청와대 행정관 <사진제공=김상회>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김상회 수원시장 예비후보(전 청와대 행정관)는 일본이 자국 교과서에 종군위안부, 강제징용 등의 표현을 삭제하고 독도가 일본 고유 영토이며 한국이 불법 점거했다는 내용을 기술한 역사왜곡을 강하게 비판하고 나섰다고 밝혔다. 

 

김상회 수원시장 예비후보는 자신의 블로그인 ‘수원특례시와 더불어 슬기로운 상회생활’에 지난 3월 30일이었던 성노예피해자인 안점순 할머니의 4주기 추모글을 올리면서 일제만행에 대한 명확한 증언이 있는데도 교과서를 왜곡하는 일본정부를 비난했다고 전했다. 

 

김 후보는 일본군에게 강제로 끌려가 끔찍한 고초를 겪었던 할머니가 인권활동가로 일본 만행을 적극적으로 알렸던 삶을 반추하며 “일본은 더 이상 역사의 진실을 알리고 왜곡된 교과서를 바로 잡아야 한다”고 강력하게 성토했다. 

 

그는 “전범국가가 역사의 진실을 외면하고 거짓을 가르친다면, 그 과오는 철저하게 일본의 미래세대에게 돌아갈 것”이라며 경고하고 “역사적 진실을 알리고 반성하는 것이 문화적 교류를 원하는 양국의 미래세대를 위한 길”이라며 역사의 진실을 알리는 것만이 우호적 관계를 유지할 수 있다고 못박았다. 

 

김 후보는 용담 안점순 할머니 추모공간이 기억의 방 개관식에 참석해 촬영한 사진을 글과 함께 공유하며 안점순 할머니를 기렸다고 전했다. 

 

한편, 김상회 수원시장 예비후보는 문재인 대통령을 보필해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자치발전비서관실 행정관’을 역임한 지방자치 전문가이며, 현재 대한민국특례시시장협의회 특별보좌관, 수원특례시발전연구소 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고 했다. 

 

한국민예총 수원지부장, 원천천물사랑시민모임 대표, 경기국제인형극제 집행위원장·총감독, 녹색자치경기연대 상임대표 등 거쳐 2010년 경기도의회 의원,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정책실장, 제19대 대선 경기도국민주권선대위 전략기획실장, 제20대 대선 더불어민주당 경기도당 선대위 선거대책본부 공동부본부장 등을 역임했다고 전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uwon Mayor Kim Sang-hoe's preliminary candidate, 'The distortion of Japanese textbook history cannot be tolerated'

 

Even for cultural exchange, we should destroy distorted textbooks and reveal the truth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Suwon Mayor Candidate Sang-hoe Kim (former Blue House administrator) wrote that Japan deleted expressions of military comfort women and forced labor in its textbooks and stated that Dokdo is Japanese territory and that Korea illegally occupied Dokdo. He said that he strongly criticized the distortion of history.

 

Suwon Mayor Kim Sang-hoe, a preliminary candidate for the mayor of Suwon, posted a tribute to the 4th anniversary of Ahn Jeom-soon, a victim of sexual slavery, on his blog, 'Wise business life with Suwon Special City', on March 30, even though there is clear testimony about the atrocities of Japanese colonial rule. He said that he criticized the Japanese government for distorting the

 

Candidate Kim reflects on the life of her grandmother, who suffered terrible hardship after being forcibly taken by the Japanese military and actively publicizing Japan's atrocities as her human rights activists, saying, "Japan must no longer inform the truth of history and correct distorted textbooks." and exclaimed strongly.

 

He warned, “If a war criminal state turns away from the truth of history and teaches lies, the mistake will be thoroughly passed on to future generations of Japan. The only way to maintain a friendly relationship is to inform the truth of history.

 

Candidate Kim said that the memorial space for Yongdam Ahn Jeom-soon attended the opening ceremony of her memory room and shared pictures taken with her in tribute to her grandmother Jeom-soon Ahn.

 

On the other hand, Suwon Mayor Kim Sang-hoe is a local autonomy expert who served as an 'Administrator of the Office of the Autonomous Development Secretariat in the Office of the President of the Blue House' with the assistance of President Moon Jae-in. did.

 

After serving as the head of the Suwon branch of the Korean Folk Art Federation, the representative of the Woncheoncheonmul Love Citizens’ Association, the executive director and general director of the Gyeonggi International Puppet Festival, and the permanent representative of the Green Autonomous Competition Solidarity, in 2010, a member of the Gyeonggi Provincial Assembly, the policy director of the Gyeonggi Party of the Democratic Party, and the 19th presidential election Gyeonggi People’s Sovereignty He said that he served as the head of the strategic planning department for the election committee, and the co-deputy head of the election countermeasures headquarters of the Gyeonggi Party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in the 20th presidential election.

 

kocykim@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김상회, 수원시장 예비후보, 일본, 역사왜곡, 자국 교과서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