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윤경 도의원, 건강장애학생 원격수업시스템 구축·운영 근거 마련

교육기획위원회 심의 통과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2/03/30 [16:37]

정윤경 도의원, 건강장애학생 원격수업시스템 구축·운영 근거 마련

교육기획위원회 심의 통과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2/03/30 [16:37]

▲ 정윤경 의원, 건강장애학생 원격수업시스템 구축·운영 근거 마련 <사진제공=경기도 의회>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정윤경 의원이 대표발의한 「경기도교육청 건강장애학생 원격수업시스템 구축·운영 조례안」이 교육기획위원회 심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정윤경 의원은 “3개월 이상의 장기입원 또는 통원치료 등 계속적인 의료적 지원이 필요한 건강장애학생들은 학교생활과 학업수행에 어려움이 있는데 그동안 도내에 민간기관과 정부산하기관에 위탁하여 원격수업을 시행해오고 있었다”며, “도교육청이 주관하는 건강장애학생 원격수업시스템을 구축·운영하도록 제도적 근거를 마련했다”며 조례 제정 취지를 설명했다.

 

이어서 정 의원은 “그동안 사설기관에서 정교사가 아닌 강사에게 수업을 받는 등 교육의 질에 대한 민원이 제기되는 등 문제가 되고 있는 민간기관에 300명이 넘는 도내 건강장애학생들을 위탁해 왔다”면서 “초·중등 교사 등 전문 인력이 확보된 도교육청이 주관하는 시스템을 운영해 초등생 250명, 중·고생 320명 등 우리 아이들이 학업의 연속성을 유지하고 정규교육과정 제공을 통한 학습권 보장은 물론 향후 원적교로 복귀하는데 도움을 줄 것”이라며 기대감을 표했다.

 

정 의원은 지난해 건강장애학생 교육 지원을 위한 국회 토론회, 건강장애학생 학부모와의 정담회 등을 통해 문제를 인식하고,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문제를 제기했으며, 개선 방안 마련을 위해 2021년 11월 경기도교육청 교육과정국장을 비롯한 관련 부서의 장들로 구성된 ‘건강장애학생 원격수업시스템 구축을 위한 TF’를 구성해 운영했다고 했다. 

 

또한, 2022년 본예산으로 9억 5천만 원을 확보하는 등 건강장애학생 원격수업시스템 구축·운영을 위해 노력해왔다고 전했다.

 

건강장애학생 학부모는 “정윤경 의원님의 열정적인 노력과 헌신으로 우리 아이들의 학습권을 보장받을 수 있는 시스템을 운영할 수 있는 제도적 근거인 조례가 마련되었다”며, “앞으로도 건강장애학생들이 교육에서 소외되지 않도록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감사를 표했다.

 

조례안은 건강장애학생의 장애유형 및 장애정도를 고려한 원격수업시스템을 구축·운영하고 이를 위한 물리적·인적 환경을 조성하도록 하는 교육감의 책무 규정, 경기도교육청 건강장애학생 원격수업시스템 구축·운영 기본계획 수립, 기본계획의 적정성 및 타당성을 심사하기 위한 경기도교육청 건강장애학생 원격수업시스템 운영위원회 설치·운영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고 했다.

 

한편, 교육기획위원회 심사를 통과한 본 조례안은 오는 3월 31일 제358회 제3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kocykim@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ovincial Councilor Jeong Yun-kyung, laid the groundwork for establishing and operating a distance learning system for students with disabilities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deliberation passed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s “Ordinance on Establishment and Operation of a Distance Learning System for Health Disabled Students of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proposed by Rep. Jeong Yun-kyung of the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of the Gyeonggi Provincial Assembly has passed the deliberation of the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Rep. Jeong Yun-kyung said, “Students with health disabilities who require continuous medical support such as long-term hospitalization or outpatient treatment for more than 3 months have difficulties in school life and academic performance. He explained the purpose of enacting the ordinance, saying, “We have prepared the institutional basis to establish and operate a distance learning system for students with health disabilities hosted by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Next, Rep. Jung said, “We have entrusted more than 300 students with health disabilities in the province to private institutions that are causing problems, such as receiving classes from instructors rather than teachers at private institutions.” We operate a system supervised by the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which has secured professional manpower such as secondary school teachers, so that our children, including 250 elementary school students and 320 middle and high school students, can maintain academic continuity, guarantee their right to learn through the provision of regular education courses, and return to the original school in the future. It will help them come back.”

 

Last year, Rep. Jeong recognized the problem through the National Assembly debate to support the education of students with disabilities and a meeting with parents of students with health disabilities, and raised the problem through an administrative audit. In November 2021, Gyeonggi Province He said that he had organized and operated a 'TF for establishing a distance learning system for students with health disabilities' composed of heads of related departments, including the head of the Education Office of Education's Office of Education.

 

In addition, he said that he has been working hard to establish and operate a distance learning system for students with health disabilities, such as securing 950 million won in the main budget in 2022.

 

Parents of students with disabilities said, “With the passionate efforts and dedication of Rep. Jeong Yun-kyung, an ordinance has been prepared that is the institutional basis for operating a system that guarantees our children’s right to learn. We ask for your interest and support to prevent this from happening.”

 

The Ordinance Bill establishes and operates a distance learning system that takes into account the type and degree of disability of students with disabilities, and establishes the responsibility of the superintendent of education to create a physical and human environment for this purpose. , said that it contains contents such as the establishment and operation of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s Remote Learning System Steering Committee for Health Disabled Students to review the adequacy and feasibility of the basic plan.

 

Meanwhile, the ordinance bill, which passed the review by the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is expected to be finalized at the 358th 3rd plenary session on March 31st.

 

kocykim@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경기도의회, 정윤경, 경기도교육청 건강장애학생 원격수업시스템 구축.운영 조례안, 교육기획위원회 심의 통과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