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평군복지재단, '법정의무교육 사업' 추진

원거리 교육 부담 해소함으로써 대주민 사회복지서비스의 질 향상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2/03/25 [11:20]

가평군복지재단, '법정의무교육 사업' 추진

원거리 교육 부담 해소함으로써 대주민 사회복지서비스의 질 향상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2/03/25 [11:20]

▲ 법정의무교육지원<사진제공= 가평군 복지재단>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안종욱 기자 = 경기북부/강원] 가평군복지재단은 가평군 사회복지시설 등 복지관련 사업장에 재직 중인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법정의무교육을 실시함으로써, 사업주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 주고, 종사자들의 원거리 교육 부담을 해소함으로써 대주민 사회복지서비스의 질을 향상하고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오는 4월에 진행 될 법정의무교육은 개인정보보호교육, 직장 내 괴롭힘 예방 교육, 직장 내 성희롱 예방 교육, 직장 내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으로 총 4개 과정이며, 사회복지시설(기관) 종사자라면 복지 분야 상관없이 꼭 들어야하는 공통된 의무교육으로 관내 사회복지종사자 누구나 신청 가능하고, 지원신청은 소속된 기관을 통하거나 개별적으로 신청서를 작성하여 제출하면 된다고 전했다.

 

법정의무교육을 신청한 종사자는 줌을 이용해 비대면 원격 교육을 받게 되며, 과정별 교육시간 100% 이수자에 대해 해당 과정의 수료증을 발급받을 수 있다고 했다. 

 

가평군복지재단은 법정의무교육 사업을 통해 사회복지시설/단체/기관의 법정의무교육을 통해 과정별 실천역량을 강화시키고, 명확한 교과목 설계로 종사자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재단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법정의무교육 신청 접수는 재단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서를 다운받아 재단 이메일로 오는 3월 31일까지 접수하면 된다고 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pyeong-gun Welfare Foundation promotes 'compulsory legal education project'

 

Improving the quality of social welfare services for residents by relieving the burden of distance education

 

[Reporter Ahn Jong-wook = Northern Gyeonggi/Gangwon] The Gapyeong-gun Welfare Foundation provides statutory compulsory education for employees working in welfare-related businesses such as social welfare facilities in Gapyeong-gun, thereby reducing the economic burden of business owners and relieving the burden of distance education for employees. It is said that the project is being promoted to improve the quality of social welfare services for residents.

 

The statutory compulsory education to be held in April consists of four courses: personal information protection education, workplace harassment prevention education, workplace sexual harassment prevention education, and workplace awareness improvement education. It is a common compulsory education that must be attended regardless of whether any social worker in the district can apply.

 

Workers who applied for statutory compulsory education will receive non-face-to-face distance education using Zoom, and those who complete 100% of the training hours for each course will be issued a certificate of completion.

 

The Gapyeong-gun Welfare Foundation announced that through the statutory compulsory education project, it will be a foundation that will be of practical help to the workers through the statutory compulsory education of social welfare facilities/groups/institutions, and by strengthening the practical competency for each course and clear course design.

 

He said that the application for legal compulsory education can be downloaded from the foundation website and submitted by March 31st by e-mail to the foundation.

 

wh6364@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안종욱 기자, 가평군, 가평군복지재단, 법정의무교육, 사업주, 경제적 부담 덜어, 원거리 교육 부담 해소, 사회복지서비스 질 향상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