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4분기 소상공인 손실보상 현장접수처 운영 실시

집합금지·영업제한·시설 내 인원제한 업종 대상 소상공인 손실보상 현장접수처 운영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3/17 [16:42]

동두천시, 4분기 소상공인 손실보상 현장접수처 운영 실시

집합금지·영업제한·시설 내 인원제한 업종 대상 소상공인 손실보상 현장접수처 운영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3/17 [16:42]

▲ 동두천시, 4분기 소상공인 손실보상 현장접수처 운영<사진제공 =일자리경제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동두천시는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소상공인을 위해 시청 본관 1층 일자리경제과에 '4분기 소상공인 손실보상 현장접수처'를 개설했다고 밝혔다.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주관하는 소상공인 손실보상제도는 지난해 10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코로나19 관련 정부의 집합금지·영업제한·시설 내 인원제한 방역 조치로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소기업에게 손실이 발생한 영업이익의 일부를 보상해주는 제도로써, 주요 대상 업종은 식당·카페, 노래연습장, 실내체육시설, 유흥·단란주점 등이라고 했다.

 

소상공인 손실보상금은 지난 2019년 동기 대비 2021년 일평균 매출감소액, 영업이익률 및 인건비·임차료 비중, 방역조치 이행기간, 보정률(90%) 등을 반영하여 사업체별로 산출되며, 하한액은 50만원·상한액은 1억 원으로 온라인 '소상공인손실보상.kr'에서 신청이 가능하하며, 온라인 접수를 하지 못한 소상공인은 현장접수 시 신분증, 사업자등록증 사본을 필수로 지참해야 하며, 대상 유형에 따라 추가 서류가 필요할 수 있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조치에 적극 동참해 주신 소상공인분들이 신속하게 지원받을 수 있도록 현장접수처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ngducheon City, operation of on-site reception desk for loss compensation for small business owners in the 4th quarter

 

Operation of the on-site reception desk for loss compensation for small business owners for industries that are prohibited from gathering, restricted from business, and limited number of people in facilities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Dongducheon City announced that it has opened an on-site reception desk for small business loss compensation in the 4th quarter in the Job Economy Department on the 1st floor of the city hall main building for small business owners who have difficulty applying online.

 

The small business loss compensation system supervised by the Ministry of SMEs and Startups is responsible for losses to small business owners and small businesses that have suffered damage due to the COVID-19-related government ban on gatherings, business restrictions, and restrictions on the number of people in facilities from October 1 to December 31 last year. It is a system that compensates for a portion of the generated operating profit, and the main target industries are restaurants, cafes, singing practice areas, indoor sports facilities, and entertainment/danran pubs.

 

Compensation for losses for small businesses is calculated for each business by reflecting the average daily sales decrease in 2021 compared to the same period in 2019, operating profit rate, ratio of labor and rental fees, period of implementation of quarantine measures, and correction rate (90%). The lower limit is 500,000 won and the upper limit The amount is 100 million won and can be applied for online at 'Small Business Loss Compensation.kr' said it may be necessary.

 

A city official said, "We will do our best to operate the on-site reception desk so that small business owners who have actively participated in quarantine measures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 19 can receive support quickly."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동두천시, 온라인 신청, 어려운 소상공인, 일자리경제과, 4분기 소상공인 손실보상 현장접수처, 집합금지, 영업제한, 시설, 인원제한, 방역 조치, 식당, 카페, 노래연습장, 실내체육시설, 유흥, 단란주점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