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평창군, 서울대학교병원과 지역 공공의료 발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지역 공공의료 발전을 위한 협약식’을 갖고 평창 군민을 위한 역내 의료센터 설립 등 상호협력 위한 양해각서 체결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3/07 [17:56]

평창군, 서울대학교병원과 지역 공공의료 발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지역 공공의료 발전을 위한 협약식’을 갖고 평창 군민을 위한 역내 의료센터 설립 등 상호협력 위한 양해각서 체결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2/03/07 [17:56]

▲ 지역공공의료발전 위한 MOU<사진제공= 일자리경제과 전략산업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3월 7일, 평창군과 서울대학교병원은 서울대병원에서 ‘지역 공공의료 발전을 위한 협약식’을 갖고 평창 군민을 위한 역내 의료센터 설립 등 상호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한왕기 평창군수,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장, 이광재 국회의원 등이 참석했으며, 향후 역내 의료센터 건립 등 평창 지역 내 군민을 위한 공공의료 체계 구축 및 의료 서비스 제공 확대를 위해 공동으로 노력하고, 이미 지난 2014년부터 서울대학교 평창 그린바이오 캠퍼스와 연계하여 스마트 헬스케어·마이크로바이옴 등 미래 융합의료 분야 선도를 위한 시산학(市産學) 클러스터 구축에도 공동으로 협력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서울대학교병원 김연수 원장은 “세계 최고 수준의 저출생 초고령화로 인해 지역 인구소멸 위기가 가속화하는 시점에 전국에서 가장 높은 수준의 고령화율을 기록하고 있는 평창군과 군민에 꼭 필요한 보건의료 서비스를 확충해갈 예정이다.”라며, “보건의료 서비스가 지속 가능하려면 지역사회와 도시 자체가 지속 가능해야 한다. 인구 4만 명 남짓에 고령화율이 29%에 이르는 평창군을 전국에서 가장 안전하고 건강한 도시, 살고 싶은 도시로 만들기 위해 서울대학교평창캠퍼스와 협력하여 마이크로바이옴, 스마트 헬스케어 등 미래 융합의료 분야 육성 및 그린바이오 벤처 육성과 발전에도 힘쓰겠다.”고 밝혔다. 

 

이광재 의원 또한 “평창, 정선 등 강원 남부권은 의료인력 1명이 428명을 담당하는 참담한 상황이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서울대병원이 지역 의료 서비스 개선에 큰 역할을 담당하길 기대하고 응원한다.”고 말했다.

 

김재봉 일자리경제과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평창군은 지역-대학-병원 간 새로운 상생 모델을 구축하길 기대한다.”며, “평창군이 남녀노소 모두가 높은 삶의 질을 누리며 사는 도시, 다른 지역 분들도 찾고 싶고 와 살고 싶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서울대병원 및 서울대 평창 캠퍼스 등과 긴밀히 협력하고 협업하겠다.”고 밝혔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yeongchang-gun and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signed a business agreement for the development of local public health care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was signed for mutual cooperation, such as the establishment of a regional medical center for Pyeongchang citizens, with an ‘agreement ceremony for the development of local public health care’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March 7, Pyeongchang-gun and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held an 'agreement ceremony for the development of local public health care' at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signed a memorandum of understanding for mutual cooperation, including establishment of a regional medical center for Pyeongchang residents. MOU) was signed.

 

The sig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Pyeongchang County Mayor Han Wang-gi,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Director Kim Yeon-su, and National Assemblyman Lee Kwang-jae. From 2014, in connection with Seoul National University's Pyeongchang Green Bio Campus, they decided to jointly cooperate in building a city-industry cluster to lead the future convergence medical field such as smart healthcare and microbiome.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Director Kim Yeon-soo said, “At a time when the crisis of local population extinction is accelerating due to the world’s highest level of low birthrate and super-aging, we plan to expand essential health care services to Pyeongchang-gun and its citizens, which have the highest aging rate in the nation. “For health care to be sustainable, the community and the city itself must be sustainable. To make Pyeongchang-gun, with a population of less than 40,000 and an aging rate of 29%, the safest and healthiest city in the country, and a city to live in, cooperate with Seoul National University Pyeongchang Campus to foster and green future convergence medical fields such as microbiome and smart healthcare We will do our best to foster and develop bio ventures.”

 

Rep. Lee Gwang-jae also said, “In the southern regions of Gangwon, such as Pyeongchang and Jeongseon, one medical staff is in charge of 428 people. With this agreement as an opportunity, we expect and support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to play a major role in improving local medical services.”

 

Kim Jae-bong, head of the Jobs and Economy Division, said, “Through this business agreement, Pyeongchang-gun expects to establish a new win-win model between the region, university, and hospital. We will work closely with Seoul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Seoul National University Pyeongchang Campus to create a city that people want to visit and live in.”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평창군, 서울대학교병원, 지역 공공의료 발전을 위한 협약식, 평창 군민, 역내 의료센터 설립, 상호협력, 양해각서, MOU, 한왕기 평창군수, 김연수 서울대학교병원장, 이광재 국회의원, 공공의료 체계 구축, 의료서비스 제공 확대, 서울대학교 평창 그린바이오 캠퍼스와 연계, 스마트 헬스케어·마이크로바이옴, 미래 융합의료 분야 선도, 시산학(市産學) 클러스터 구축공동 협력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