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재활용품 교환사업’ 확대 추진

가정에서 사용 후 버려지는 재활용품 종량제 봉투로 교환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3/07 [17:32]

양주시, ‘재활용품 교환사업’ 확대 추진

가정에서 사용 후 버려지는 재활용품 종량제 봉투로 교환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3/07 [17:32]

▲ 시정 전경 <사진제공=양주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오는 12월까지 양주시는 가정에서 사용 후 버려지는 재활용품을 종량제 봉투로 교환해주는 ‘재활용품 교환사업’을 확대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경제성 높은 폐자원의 수거율을 높이고 일상 속 녹색생활 운동 실천을 독려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올해에는 지난해 12월 전면 시행된 투명페트병 분리배출제의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기존 대상품목인 폐건전지, 종이팩에 투명페트병을 추가해 사업을 진행한다고 했다.

 

교환기준은 품목별로 제출량에 따라 30개(종량제 봉투 10L 1장), 60개(종량제 봉투 10L 2장 또는 20L 1장)이고, 종이팩은 우유 팩, 주스 팩, 두유 팩 등이 해당되며 내용물을 비우고 물에 헹군 뒤 펼쳐 건조하면 교환할 수 있다고 했다.

 

폐건전지는 망간이나 알카라인 AA, AAA 규격의 전지로 녹쓴 전지, 출처가 없는 전지, 니켈·카드뮴 전지 등은 교환에서 제외되고, 또한 투명페트병은 내용물을 비우고 라벨을 제거하며 압착 후 뚜껑을 닫아 배출해야 교환할 수 있다고 했다.

 

특히 음료, 생수병만 해당되며 커피 일회용 컵, 과일트레이, 계란판 등을 교환이 불가능하고, 재활용품 교환을 희망하는 시민은 관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직접 제출하면 된다고 전했다.

 

양주시 관계자는 “투명페트병 등 재활용품의 올바른 분리배출은 2050년 탄소중립을 실현하는 자원순환 경제 구축의 중요한 밑거름”이라며 “종량제 봉투를 제공하는 보상이 있는 만큼 시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바란다”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ju City promotes expansion of ‘recycled goods exchange business’

 

Recyclables that are thrown away after use at home Exchange with a volume-based bag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By December, Yangju City announced that it would expand and promote the “recycling product exchange project,” which exchanges recycled items thrown away at home with volume-based bags.

 

This project was prepared to increase the collection rate of highly economical waste resources and encourage the practice of green life movement in daily life. He said that he would proceed with the business by adding a transparent plastic bottle to it.

 

The exchange standard is 30 pieces (1 10L 10L bag) and 60 pieces (2 volume 10L 10L or 1 20L) depending on the amount submitted for each item. They said that they can be replaced by emptying the contents, rinsing them in water, and unfolding them to dry.

 

Waste batteries are manganese or alkaline AA or AAA standard batteries, and rusted batteries, batteries without a source, and nickel/cadmium batteries are excluded from exchange. They said it could be exchanged.

 

In particular, it applies only to beverages and bottled water, and it is impossible to exchange disposable coffee cups, fruit trays, egg plates, etc.

 

An official from Yangju City said, "The correct separation of recyclables such as transparent plastic bottles is an important foundation for building a resource circulation economy that realizes carbon neutrality in 2050. .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양주시, 재활용품, 종량제 봉투, 재활용품 교환사업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