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태백시, 독거 어르신 대상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사업 추진

응급상황 및 안전확인 필요 독거어르신 대상 위기 상황에 신속히 대처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2/21 [13:10]

태백시, 독거 어르신 대상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사업 추진

응급상황 및 안전확인 필요 독거어르신 대상 위기 상황에 신속히 대처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2/21 [13:10]

▲ 태백시 전경사진 <사진제공=태백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태백시는 응급상황 및 안전확인을 필요로 하는 독거어르신을 대상으로 위기 상황에 신속히 대처할 수 있도록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응급안전안심서비스는 어르신의 댁내 활동․화재․가스․외출 감지와 응급호출기를 통해 24시간 안전을 확인하고, 화재, 낙상 등 위급상황에서 119 구호조치가 가능하도록 하는 서비스라고 했다.

 

이 서비스는 댁내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집안에 설치된 센서가 상황을 인지해 게이트웨이에서 119 안심콜 시스템을 통해 소방서로 자동신고 되거나 본인이 응급버튼을 눌러 119로 호출이 전달되게 되어 있다고 전했다.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수행기관인 태백노인복지센터의 응급관리요원은 화재감지, 활동감지 등 장비 작동상태에 대한 상시 모니터링으로 해당 가구의 응급상황 발생 여부 및 대상자의 안전을 신속히 확인할 수 있으며, 현재 946가구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했다. 

 

김익하 사회복지과장은 “응급장비 추가 확보 및 보급을 통해 복지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고, 위기상황에 적시 대응으로 안전한 돌봄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aebaek City Promotes Emergency Safety and Security Service for Seniors Living Alone

 

Emergency situations and safety check required. Rapid response to crisis situations for seniors living alone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Taebaek City announced that it will promote an emergency safety and security service project for the elderly living alone who need emergency and safety checks to quickly respond to crisis situations.

 

The emergency safety and security service is a service that enables the elderly to check their safety 24 hours a day through the detection of indoor activities, fire, gas, and going out, and an emergency call machine, and to take emergency measures such as fire and falls.

 

When an emergency occurs at home, the sensor installed in the house recognizes the situation, and the gateway automatically reports it to the fire department through the 119 safe call system, or the person presses the emergency button and the call is delivered to 119.

 

Emergency management personnel of the Taebaek Senior Welfare Center, an organization that performs emergency safety and security services, can quickly check whether an emergency has occurred in the household and the safety of the target person through constant monitoring of the equipment operation status such as fire detection and activity detection. They said they were providing a service.

 

Ik-Ha Kim, head of the Social Welfare Division, said, "We will minimize the welfare blind spots by securing and distributing additional emergency equipment, and will do our best to create a safe environment for care by responding in a timely manner to crisis situations."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태백시, 응급상황 및 안전확인, 독거어르신, 응급안전안심서비스 사업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