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정부시 황범순 부시장, 사회복지시설 방문

직원 격려하며 건의사항·애로사항 청취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2/11 [16:47]

의정부시 황범순 부시장, 사회복지시설 방문

직원 격려하며 건의사항·애로사항 청취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2/11 [16:47]

▲ 황범순 의정부시 부시장, 사회복지시설 방문 격려 <사진제공=의정부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2월 10일 황범순 의정부 부시장은 드림스타트 센터 및 의정부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했다고 밝혔다.

 

이번 현장 방문은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19 상황에도 취약계층 아동과 가족, 다문화가족 등을 대상으로 맞춤형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하며 다양한 개선사항 건의 및 직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으로 이루어졌다고 했다.

 

의정부시 드림스타트 센터는 2012년부터 현재까지 취약계층 아동 및 가족을 대상으로 건강, 영양, 문화, 복지 등의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전담공무원과 전문 아동통합사례관리사 6명이 배치되어 서비스 대상 아동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했다.

 

의정부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다양한 가족에 대한 보편적·포괄적 서비스를 제공하는 건강가정지원센터와 다문화가족의 안정적인 정착과 가족생활을 지원하는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2017년부터 통합·운영해 관내 다양한 가족 유형에 따른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전했다.

 

직원들은 소통의 자리에서 “대부분 비대면 사업 위주로 진행할 수 밖에 없어 아동 및 가족들에게 다양한 서비스 제공을 할 수 없는 것이 많이 아쉽다”며 “하루빨리 코로나가 끝나서 마스크를 벗고 생활하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고 작은 소망을 밝혔다.

 

황범순 의정부시 부시장은 “3년째 코로나19와 함께하는 어려운 상황이지만, 앞으로도 우리 지역사회 아동의 건강한 성장과 미래를 위해 가정의 건강을 지키고, 다양한 가족의 울타리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힘써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kimgood0612@gmail.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Uijeongbu City Deputy Mayor Hwang Beom-soon visits social welfare facilities

 

Encourage employees and listen to suggestions and complaints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February 10, Deputy Mayor Hwang Beom-soon of Uijeongbu said that he visited the Dream Start Center and the Uijeongbu City Healthy Families and Multicultural Families Support Center to encourage employees.

 

This on-site visit is a time to encourage employees who are working hard to provide customized services for vulnerable children, families, and multicultural families despite the prolonged Corona 19 situation, and to make suggestions for various improvements and listen to employees' grievances. said he lost

 

Uijeongbu Dream Start Center has been providing customized integrated services such as health, nutrition, culture, and welfare for children and families from disadvantaged groups since 2012. A dedicated public official and six professional child integrated case managers have been deployed to support the healthy growth of the service target children.

 

Uijeongbu City Healthy Families and Multicultural Family Support Center has integrated and operated the Healthy Family Support Center, which provides universal and comprehensive services for various families, and the Multicultural Family Support Center, which supports the stable settlement of multicultural families and their family life, since 2017, and operates various families within the district. It is said that it provides customized services according to the type.

 

At the meeting of communication, the employees said, "It is very unfortunate that we cannot provide various services to children and families because most of them have no choice but to proceed with non-face-to-face businesses." “I hope the corona virus will end as soon as possible and the day will come when we can take off our masks and live,” he said.

 

Deputy Mayor Hwang Beom-soon of Uijeongbu City said, “It is a difficult situation with Corona 19 for 3 years. We will continue to protect the health of families for the healthy growth and future of children in our community. We ask that you do your best to serve as a fence for various families.”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의정부시, 황범순, 의정부 부시장, 드림스타트,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격려, 취약계층, 다문화가족, 맞춤형 서비스, 애로사항, 개선사항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