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중앙동, 복지사각지대 발굴·제보 홍보포스터 제작

‘도움이 필요한 복지사각지대를 찾습니다!’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2/10 [09:58]

동두천시 중앙동, 복지사각지대 발굴·제보 홍보포스터 제작

‘도움이 필요한 복지사각지대를 찾습니다!’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2/10 [09:58]

▲ 복지사각지대 대폭 발굴을 위한 홍보포스터 제작 <사진제공=동두천시 중앙동>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2월 8일 동두천시 중앙동행정복지센터는 복지사각지대 발굴 및 제보에 최적의 효과가 나타날 수 있는 홍보포스터를 제작했다고 밝혔다.

 

홍보포스터는 복잡하고 다양한 위기에 놓여있지만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방법을 알지 못하거나 복지 정보가 취약한 주민을 선제적으로 찾아내기 위해 최근 사례회의를 통해 제작을 결정한 후 신속하게 추진됐다고 했다.

 

포스터는 모든 사람의 눈에 잘 띄는 파스텔 계열 색상으로 효과성을 높였고, 동시에 어디든 쉽게 부착이 가능하면서도 사업장과 기관에 피해가 없도록 B4크기로 제작하여 특별함을 더했다고 전했다.

 

중앙동행정복지센터는 향후 상업지구가 대부분인 지역 특성을 반영하여 식당과 카페, 미용실, 슈퍼, 복권판매점 등 동네사랑방과 종교기관, 노인복지관에 홍보포스터를 배부하여 위기가구 발굴 기반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했다. 

 

이춘우 중앙동장은 “포스터를 통해 다양한 어려움에 직면한 제도권 밖 틈새 계층을 능동적으로 발굴하여 가구별 특성에 맞는 공공·민간 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Kimgood0612@gmail.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ungang-dong, Dongducheon City, excavation and reporting of welfare blind spots PR poster production

 

‘Finding blind spots in welfare in need of help!’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February 8th, Dongducheon City Jungang-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nounced that it had produced a promotional poster that could have an optimal effect on discovering and reporting welfare blind spots.

 

The publicity poster was promptly promoted after deciding to produce it through a recent case meeting in order to preemptively find residents who do not know how to ask for help or who have weak welfare information despite being in a complex and diverse crisis.

 

The poster is more effective with pastel colors that catch everyone's eyes. At the same time, it said that it was made in B4 size so that it can be easily attached anywhere and there is no damage to business sites and institutions, adding specialness.

 

In the future, the Jungang-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plans to prepare a foundation for finding households in crisis by distributing publicity posters to neighborhood sarangbangs such as restaurants, cafes, beauty salons, supermarkets, and lottery stores, religious institutions, and senior welfare centers reflecting the characteristics of the region where most of the commercial districts are located. .

 

Lee Chun-woo, head of the JoongAng dong, said, "Through the poster, we will actively discover niche classes outside the system that are facing various difficulties and provide public and private welfare services tailored to the characteristics of each household."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동두천시 중앙동, 복지사각지대, 홍보포스터, 사례회의, 파스텔, B4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