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중앙동, 왕십리식당에서 소머리국밥 전달

매월 따뜻한 국밥 후원으로 이웃나눔 실천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2/08 [10:05]

동두천시 중앙동, 왕십리식당에서 소머리국밥 전달

매월 따뜻한 국밥 후원으로 이웃나눔 실천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2/08 [10:05]

▲ 청사전경 <사진제공=동두천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동두천시 중앙동 왕십리식당에서 최근 복지사각지대 저소득 5가구에 소머리국밥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왕십리식당은 동두천시에서 알려진 유명한 식당으로 많은 사람들이 즐겨 찾는 곳으로, 특히 중앙동 어려운 이웃을 지원하기 위해 매월 따뜻한 국밥을 후원해 지역복지 체감도 향상에 긍정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고 했다.

 

며칠 전에도 왕십리 식당 최광열 대표가 중앙동행정복지센터에 기탁한 국밥을 맞춤형복지팀 사례관리 담당자가 여러 경로에 의해 발굴된 동절기 취약계층 가정에 방문해 전달하며 안부를 살폈다고 전했다.

 

이춘우 중앙동장은 “변함없이 식사를 통해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실천하시는 최광열 대표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후원해주신 귀한 음식은 생활고에 놓여 결식의 우려가 높은 가정을 선정하여 연계하겠다.”고 말했다.  

 

Kimgood0612@gmail.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ngducheon City Jungang-dong, Wangsimni Restaurant Delivered Someori-gukbap

 

Practicing sharing with neighbors by sponsoring warm soup every month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Wangsimni Restaurant in Jungang-dong, Dongducheon-si, recently announced that it had donated beef meori soup to 5 low-income households in the blind spot of welfare.

 

Wangsimni Restaurant is a famous restaurant in Dongducheon-si, and it is a favorite place for many people. In particular, he said that it is playing a positive role in improving the sense of community welfare by sponsoring warm soup every month to support the needy neighbors in Jungang-dong.

 

A few days ago, Choi Gwang-yeol, CEO of Wangsimni Restaurant, said that the person in charge of case management of the customized welfare team visited and delivered soup to the families of the vulnerable during the winter season discovered through various channels to check on their well-being.

 

Director Lee Chun-woo said, “I sincerely thank CEO Choi Kwang-yeol, who continues to practice sharing activities through meals. The precious food you sponsored will be placed in the living high school, and we will select and connect families with a high risk of skipping meals.”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동두천시 중앙동, 왕십리식당, 복지사각지대, 취약계층, 소머리국밥, 동절기, 지역복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