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강원도, 유기동물보호센터 운영실태 합동점검 실시

농식품부와 함께 진행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2/02/03 [15:55]

강원도, 유기동물보호센터 운영실태 합동점검 실시

농식품부와 함께 진행

김현우 기자 | 입력 : 2022/02/03 [15:55]

▲ 강원도청 전경 <사진제공=강원도>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강원] 오는 2월 7일부터 2월 18일까지 강원도는 최근 언론*을 통해 동물보호센터의 유실・유기동물의 관리소홀 문제가 제기되어, 동물보호센터에 대한 관리・감독 강화 차원에서 농식품부와 함께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불타 죽고 먹혀 죽고, 개들의 지옥” 청도군 유기견보호소 ‘참혹’ (머니투데이 ’22.1.18.)

 

이번 점검은 「동물보호법」 제39조(출입・검사 등)에 따라 실시하는 점검으로 도내 동물보호센터 10개소(농식품부 선정)*를 대상으로 법에 따른 시설기준 및 관리・운영 등 실태를 중점점검 할 계획이며, 위법사항 발생시 10개소 외 미선정 동물보호센터도 추가 점검 할 계획이라고 했다.

 

* 직영 9개소(춘천, 동해, 속초, 삼척, 홍천, 철원, 화천, 인제, 양양) 및 위탁 1개소(강릉)

 

중점 점검사항은 ①진료실・사육실・격리실 등 시설현황, 보호동물의 입소・관리・인도적 처리 등 보호동물 개체관리 준수사항 이행, 기타 동물보호법 준수여부 등이며, 점검결과 문제점이 드러난 동물보호센터는 즉시 시정조치하고, 동물학대 등 중대 불법행위 적발 시에는 동물보호센터 지정 취소・고발 조치 등 엄중히 처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서종억 동물방역과장은 “동물보호센터의 지속적이고 정기적인 관리・감독을 통해 보호동물에 대한 관리소홀 등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하고, 동물보호문화 확산 등에 적극 기여하며 사람과 동물이 공존하는 강원도를 실현하기 위해 동물보호・복지정책을 지속적으로 강화하여 추진할 계획”임을 밝혔다.  

 

hhxh0906@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angwon-do and Abandoned Animal Protection Center jointly inspected

 

Working with the Ministry of Agriculture and Food

 

[Reporter Hyeon-Woo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From February 7th to February 18th, Gangwon-do recently raised the issue of loss and neglect of the animal protection center through the media*. In order to strengthen supervision, it announced that it would conduct a joint inspection with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 “Burn to death, eaten to death, a dog’s hell” Cheongdo County Abandoned Dog Shelter, ‘Hurricane’ (Money Today ‘22.1.18.)

 

This inspection is an inspection conducted in accordance with Article 39 of the Animal Protection Act (access, inspection, etc.), focusing on the actual conditions of facility standards, management and operation, etc. in accordance with the law targeting 10 animal protection centers (selected by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He said that he plans to inspect and additionally inspect 10 other unselected animal protection centers in case of violations.

 

* 9 directly managed locations (Chuncheon, Donghae, Sokcho, Samcheok, Hongcheon, Cheorwon, Hwacheon, Inje, Yangyang) and 1 commissioned location (Gangneung)

 

The main items to be checked are ① the current status of facilities such as treatment rooms, breeding rooms, and isolation rooms, implementation of the rules for individual management of protected animals such as admission, management, and humane treatment of protected animals, and whether other animal protection laws are complied with. He said that he plans to take corrective action and, if serious illegal acts such as animal cruelty are discovered, severe measures such as cancellation of designation of animal protection center or accusation action will be taken.

 

Seo Jong-eok, head of the Animal Quarantine Division, said, “Through the continuous and regular management and supervision of the animal protection center, we will take measures to prevent problems such as neglect of the protection of animals, and actively contribute to the spread of animal protection culture in Gangwon-do, where humans and animals coexist. To realize this, we plan to continuously strengthen and promote animal protection and welfare policies.”

 

hhxh0906@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현우 기자, 강원도, 동물보호센터, 유기동물, 농식품부, 합동점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