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소흘읍, 반딧불이 안심협의체 구성

소흘읍민의 안전한 정주 인프라 구축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2/03 [11:27]

포천시 소흘읍, 반딧불이 안심협의체 구성

소흘읍민의 안전한 정주 인프라 구축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2/03 [11:27]

▲ 반딧불이 안심협의체 구성 <사진제공=포천시 소흘읍>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소흘읍의 행정, 치안, 소방을 책임지고 있는 3개 기관이 반딧불이 안심협의체를 구성해 소흘읍민의 안전한 정주 인프라를 구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지난 1월 27일 소흘읍행정복지센터, 소흘지구대, 소흘119안전센터 등 3개 기관은 소흘지구대에서 첫 회의를 개최해 앞으로 반딧불이 협의체의 주요 활동 내용과 각 기관별 역할 등을 논의하고, 기관간 협업을 통해 시민이 안심하고 살 수 있는 소흘읍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최기진 소흘읍장은 “3개 기관에 협업해 시민생활 불편요소를 파악하고 공유해 한발 빠른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반딧불이 안심활동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최봉규 소흘지구대장은 “주민불편사항이나 범죄취약지역에 대한 개선활동 등 3개 기관에 협심해 시민이 안심하며 살 수 있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최병규 소흘119안전센터장은 “일상생활에서 화재가 발생할 수 있는 사례들을 중심으로 소흘읍 기관단체 회의시 찾아가는 소방교육과 함께 소방예찰 활동을 강화하고, 3개 기관의 협업사항에 대해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화재 없는 소흘읍 만들겠다.”라고 전했다.

 

포천시 관계자는 월 1회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3개 기관 담당자들이 실시간 정보공유를 통해 시민불편사항을 신속히 해소해 시민이 만족하는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Kimgood0612@gmail.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ocheon-si Soheul-eup, Firefly Safety Council formed

 

Establishment of safe settlement infrastructure for Soheul-eup residents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Three organizations in charge of administration, security, and firefighting in Soheul-eup announced that they decided to establish a safe settlement infrastructure for Soheul-eup by forming the Firefly Safety Council.

 

On January 27, three organizations, including the Soheul-eup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Soheul District, and Soheul 119 Safety Center, held their first meeting at the Soheul District to discuss the main activities of the Firefly Council and the roles of each organization, and promote collaboration between organizations. He said that he would do his best to make Soheul-eup where citizens can live in peace.

 

Choi Gi-jin, Mayor of Soheul-eup, said, “We are able to provide administrative services one step at a time by working with three organizations to identify and share inconveniences in citizens’ lives. We will spare no effort in providing administrative support for the successful settlement of firefly safety activities.”

 

Choi Bong-gyu, the head of the Soheul District, said,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 city where citizens can live with peace of mind by focusing on three organizations, including improvement activities for residents' inconveniences and crime-prone areas."

 

Choi Byung-gyu, head of the Soheul 119 Safety Center, said, “Focus on cases where fires can occur in daily life, we will strengthen fire prevention training along with visiting firefighting training at institutional group meetings in Soheul-eup, and actively promote cooperation between the three organizations to prevent fires. I will make Soheul-eup.”

 

An official from Pocheon City said that it is expected to hold a regular meeting once a month and to provide administrative services that satisfy citizens by quickly resolving civil complaints through real-time information sharing by those in charge of the three institutions.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포천시 소흘읍, 행정, 치안, 소방, 반딧불이, 안심협의체, 정주, 인프라, 소흘지구대, 소흘119안전센터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