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소흘읍 새마을회, 사랑의 떡 나눔 행사 진행

관내 소외 이웃에게 가래떡 전달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1/28 [10:49]

포천시 소흘읍 새마을회, 사랑의 떡 나눔 행사 진행

관내 소외 이웃에게 가래떡 전달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1/28 [10:49]

▲ 새마을회 떡 나누기 진행 <사진제공=포천시 소흘읍>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월 27일 소흘읍 새마을회에서 설을 맞아 따뜻하고 즐거운 설을 보내길 바라는 마음을 가득 담은 ‘2022 설맞이 사랑의 떡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행사에는 소흘읍 새마을회 회원 50여 명이 참석해 소외된 이웃이 따뜻한 설을 보낼 수 있도록 소흘읍 새마을회에서 준비한 가래떡 240kg를 전달했다고 했다.

 

이진형 협의회장은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이 설을 즐겁게 보내는 데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하는 마음에서 준비했다.”며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따뜻한 정성이 더 많이 모이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최기진 소흘읍장은 “사랑을 가득담아 나누어 드린 떡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변 이웃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 위로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민관이 협업해 소흘읍만의 맞춤형 복지 정책을 적극 발굴·시행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소흘읍 새마을회는 평화·나눔 운동의 일환으로 깨끗한 환경을 만들기 위한 새마을 대청소, 소외계층 밑반찬 봉사사업, 사랑의 김장 담그기 등 관내 행사와 봉사활동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Saemaulhoe in Soheul-eup, Pocheon-si, held a rice cake sharing event of love

 

Delivered rice cakes to underprivileged neighbors in the building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January 27th, Saemaeulhoe in Soheul-eup announced that they held a ‘2022 Lunar New Year’s Cake Sharing’ event, full of hope for a warm and enjoyable Lunar New Year.

 

About 50 members of the Soheul-eup Saemaeul Association attended the event and said that they delivered 240 kg of rice cakes prepared by the Soheul-eup Saemaeul Association so that the underprivileged could spend a warm Lunar New Year.

 

Chairman Lee Jin-hyeong said, "I prepared this in hopes that it will be of some help to those in need around us to enjoy the Lunar New Year." “I hope that more warm hearts for neighbors in need will gather,” he said.

 

Choi Gi-jin, Mayor of Soheul-eup, said, "I hope that the rice cakes that we shared with love will be of some help and comfort to our neighbors who are suffering from Corona 19." “We will continue to actively discover and implement customized welfare policies unique to Soheul-eup through collaboration between the public and private sectors,” he said.

 

Meanwhile, the Saemaul Association in Soheul-eup announced that as part of the Peace and Sharing Movement, it is steadily carrying out events and volunteer activities in the district, such as Saemaul clean-up to create a clean environment, a side dish service project for the underprivileged, and making kimchi with love.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주 기자, 포천시 소흘읍, 새마을회, 설, 명절, 가래떡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