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불현동, 서울요양병원에서 이웃돕기 성금 기탁

취약계층에 전달 예정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1/26 [14:10]

동두천시 불현동, 서울요양병원에서 이웃돕기 성금 기탁

취약계층에 전달 예정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1/26 [14:10]

▲ 청사전경 <사진제공=동두천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월 24일 동두천시 불현동은 서울요양병원에서 설명절을 맞아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성금 60만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매년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꾸준한 나눔을 실천해온 서울요양병원 이종섭 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힘든 겨울을 보내고 있지만, 저희의 작은 정성으로 저소득 가정이 희망을 잃지 않고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내시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지일 불현동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임에도 불구하고 소외된 계층을 위한 꾸준한 관심에 감사드리며 전달해주신 기부금은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Donation to help neighbors at Seoul Nursing Hospital in Bulhyeon-dong, Dongducheon-si

 

To be delivered to the underprivileged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January 24, Bulhyeon-dong, Dongducheon-si, said that it had donated 600,000 won to Seoul Nursing Hospital to use it for the underprivileged on the occasion of the explanation day.

 

Jong-seop Lee, director of Seoul Nursing Hospital, who has been practicing constant sharing for neighbors in need every year, said, “Everyone is having a difficult winter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but with our small devotion, we hope that low-income families will not lose hope and have a warm New Year’s holiday.” said his feelings.

 

Kim Ji-il, the mayor of Bulhyeon-dong, said, "Despite difficult times for all due to COVID-19, we thank you for your continued interest in the underprivileged and will use the donations you cherished for our neighbors in need."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동두천시 불현동, 서울요양병원, 설, 명절, 이웃돕기 성금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