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회천1동 새마을부녀회, ‘설맞이 음식 나눔 행사’ 진행

설 명절 맞아 13명 어르신에게 맛있는 식사 대접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1/25 [13:33]

양주시 회천1동 새마을부녀회, ‘설맞이 음식 나눔 행사’ 진행

설 명절 맞아 13명 어르신에게 맛있는 식사 대접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1/25 [13:33]

▲ 새마을부녀회 설맞이 음식 나눔 행사 진행 <사진제공=양주시 회천1동>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월 24일 양주시 회천1동은 새마을부녀회에서 관내 저소득 재가노인을 위해 ‘설맞이 음식 나눔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회천1동 새마을부녀회는 관내 거동이 불편하거나 독거노인 등 식사의 어려움을 겪는 13명의 어르신에게 매달 3회 정성어린 국, 김치 반찬 등을 직접 만들고 포장해 가정에 직접 전달하며 어르신들의 건강과 안부를 확인해왔다고 했다.

 

이날 부녀회원들은 민족 대명절인 설을 맞이하여 정성스럽게 만든 전과 나물, 물김치, 미리 준비한 떡국떡 등 풍성한 설음식을 마련해 어르신들이 집에서 맛있게 드실 수 있도록 직접 전달했다고 전했다.

 

홍윤자 부녀회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내 부모가 드시는 음식처럼 정성을 들여 만들었다”며 “이를 맛있게 드시는 모습을 볼 때 보람을 느끼며 진정한 봉사의 의미를 다시 한번 되새긴다”고 전했다.

 

이주형 회천1동장은 “저소득 재가노인 반찬봉사 뿐만 아니라 코로나19 예방캠페인, 불우이웃돕기 등 관내 캠페인에 앞장서 봉사하며 또한 이번 설 명절을 맞이하여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더욱 풍성한 음식을 준비한 회천1동 새마을부녀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음식 나눔을 통해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명절 분위기가 전달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Saemaul Women’s Association, Hoecheon 1-dong, Yangju-si, held ‘New Year’s Food Sharing Event’

 

Serving delicious meals to 13 seniors for the Lunar New Year holiday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January 24, Hoecheon 1-dong, Yangju-si, announced that the Saemaeul Women's Association held a 'New Year's Food Sharing Event' for the low-income home elderly in the district.

 

Saemaul Women’s Association in Hoecheon 1-dong makes and packs hearty soup and kimchi side dishes for 13 senior citizens who have difficulties in eating, such as the elderly living alone, 3 times a month, and delivers them directly to their homes to check the health and well-being of the elderly. said he had come

 

On this day, the women members said that they prepared a wealth of New Year's food, such as carefully made jeon, greens, water kimchi, and tteokguk-tteok, prepared in advance for the national holiday, and delivered it directly so that the elderly could enjoy it deliciously at home.

 

Chairman Hong Yoon-ja said, “It is a difficult situation for everyone due to COVID-19, but I made it with sincerity just like the food my parents eat.” She said, “It is rewarding when I see people enjoying it, and it reminds me of the meaning of true service once again.”

 

Lee Joo-hyeong, head of Hoecheon 1-dong, said, “Not only do we serve side dishes for low-income households, but we also take the lead in volunteering in-house campaigns such as COVID-19 prevention campaigns and helping neighbors in need. He said, "I hope that the warm holiday atmosphere will be delivered to neighbors in need through food sharing."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양주시 회천1동, 새마을부녀회, 설, 명절, 국, 김치, 반찬, 건강, 안부, 재가노인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