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무한돌봄희망센터, 축구 유망주 청소년에게 양성사업비 지원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북부지역본부의 지원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1/25 [13:21]

양주시무한돌봄희망센터, 축구 유망주 청소년에게 양성사업비 지원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북부지역본부의 지원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1/25 [13:21]

▲ 축구 유망주 청소년 <사진제공=양주시무한돌봄희망센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작년 1월, 금년 1월25일 두 차례에 걸쳐 양주시무한돌봄희망센터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북부지역본부의 지원을 받아 축구 유망주 청소년에게 축구인재 양성사업비 총 775만여원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지원받은 청소년 황○○(17세)은 골키퍼로 초등학교 시절 클럽축구로 재능을 키웠으며, 유소년 국가대표에 선발되기 위해 골든에이지 테스트 4차까지 통과했고, 또한 2020년 1월에는 중국 청도에서 열린 국제대회에 참가해 3위를 했으며, 골키퍼로 출전하여 골킥으로 찬 공이 80여 미터를 날아 상대팀 골망을 흔들어 화제가 됐다고 했다. 

 

양주시에서 중학교를 졸업하고, 현재는 서울소재 고등학교에 진학하여 고교축구선수로 활약하고 있으며, 앞으로 서울시 대표, 더 나아가 국가대표 선수의 꿈을 이루기 위해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고 전했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Yangju City Muhan Care Hope Center supports training project expenses for young soccer players

 

Support from the Northern Gyeonggi Regional Headquarters of the Green Umbrella Children's Foundation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wo occasions in January last year and January 25 of this year, Yangju Muhan Care Hope Center received support from the Gyeonggi Northern Regional Headquarters of the Green Umbrella Children’s Foundation, and a total of 775 soccer talents nurturing project expenses for young soccer players. He said he had donated ten thousand won.

 

Hwang (17 years old), a youth who was supported, developed his talent in club soccer as a goalkeeper in elementary school, and passed the Golden Age test 4 times to be selected for the youth national team. He participated in the competition and placed 3rd, and as a goalkeeper, the ball kicked from a goal kick flew about 80 meters and shook the opponent's goal net.

 

After graduating from middle school in Yangju City, he currently attends a high school in Seoul, where he plays an active part as a high school soccer player. He said that he is focusing on training to achieve his dream of becoming a representative of Seoul and furthermore, a national player.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양주시, 양주시무한돌봄희망센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북부지역본부, 축구, 유망주, 축구인재, 양성사업비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