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천시 선단동, 선단사랑봉사회에서 명절 꾸러미 전달

‘고유 명절 설날, 이웃과 함께 따뜻한 정을 나누어요’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1/21 [11:03]

포천시 선단동, 선단사랑봉사회에서 명절 꾸러미 전달

‘고유 명절 설날, 이웃과 함께 따뜻한 정을 나누어요’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1/21 [11:03]

▲ 선단사랑봉사회 꾸러미 전달 <사진제공=포천시 선단동>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월 20일 선단사랑봉사회는 관내 저소득 독거어르신 등 소외계층 24가구에 설맞이 명절음식을 준비해 봉사원들의 차량으로 직접 전달했다고 밝혔다.

 

폭설과 한파에도 불구하고 회원들은 이른 아침부터 재료를 준비하고 손질하여 직접 만든 배추 겉절이, 잡채 등의 밑반찬과 떡국, 소고기, 과일 등으로 구성된 꾸러미를 만들었다고 했다.

 

​나삼옥 회장은 “봉사원들의 사랑이 듬뿍 담긴 음식으로 소외된 이웃들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지역주민들에게 나눔과 사랑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배상철 선단동장은 “늘 바쁜 일상 속에서도 정기적으로 반찬봉사를 하는 등 어려운 이웃을 위해 헌신봉사하는 선단사랑봉사회 회원들께 감사드린다.”면서 “동에서도 따뜻한 나눔이 확산 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여 모두가 더불어 살아가는 선단동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대한적십자사 선단사랑봉사회는 화재 등 재난 시 구호품 지원 뿐만 아니라 각종 지역행사 및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으며,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대상자를 결연대상으로 선정하여 정기적인 밑반찬과 물품을 지원하는 등, 꾸준한 나눔활동을 펼치고 있다고 밝혔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Delivered holiday packages at Seondan-dong, Pocheon-si, Seondan Love Volunteer Society

 

‘Sharing warm affection with neighbors on New Year’s Day, a unique holiday’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January 20th, the Fellowship Love Volunteer Association announced that they prepared New Year's holiday food for 24 households from the underprivileged, including low-income seniors living alone in the district, and delivered them directly to the vehicles of the volunteers.

 

Despite the heavy snow and cold wave, the members said that they prepared and trimmed the ingredients from early morning and made a package consisting of side dishes such as cabbage topjeoljol and japchae, rice cake soup, beef, and fruits.

 

Chairman Na Sam-ok said, “I hope that the less-privileged neighbors will be able to spend a warm New Year’s holiday with food filled with the love of volunteers.” She said, “We will continue to strive to practice sharing and love to more local residents.”

 

Sangcheol Bae, the head of the fleet, said, “I am grateful to the members of the charity volunteer community who are dedicated to helping neighbors in need, such as serving side dishes on a regular basis despite their busy daily life.”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n atmosphere where warm sharing can be spread in the dong, so that everyone can live together in Seondan-dong.”

 

The Korean Red Cross Fellowship Love Volunteer Group is participating in various local events and volunteer activities as well as providing relief supplies in case of disasters such as fire. It said that it is carrying out steady sharing activities, such as selecting those who are in the blind spot of welfare as partners and providing regular side dishes and supplies.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포천시 선단동, 선단사랑봉사회, 독거어르신, 설, 명절음식, 떡국, 소고기, 과일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