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의정부시,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민간투자사업 추진

시민들에게 쾌적한 도시환경 제공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1/18 [17:20]

의정부시,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민간투자사업 추진

시민들에게 쾌적한 도시환경 제공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1/18 [17:20]

▲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사업 추진 <사진제공=의정부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의정부시는 장암동 소재 노후된 공공하수처리시설에 대하여 수년간 검토와 검증을 거쳐 2028년 완공을 목표로 의정부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민간투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운영 중인 공공하수처리시설 부지 내 3개의 처리장을 최신 기술을 적용한 하나의 시설로 현대화·집약화·지하화하고 시설 상부에는 환경친화적인 공원을 조성함으로써 안정적인 하수처리와 더불어 악취 등으로 오랜 기간 피해를 감내한 시민들에게 쾌적한 도시환경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했다.

 

의정부 공공하수처리시설은 1987년 최초 가동을 시작으로 단계별로 확충된 3개의 시설이 시 전역에서 발생한 하수를 적정 처리하여 중랑천으로 방류하는 법적 필수시설이나 최초 건설 이후 30년 이상 경과되어 시설 노후화로 인한 안전성의 문제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사회적 여건변화 및 하수관로 정비에 따른 유입 수질 농도 증가와 방류수 수질기준 강화 등 안정적인 하수처리를 위한 시설개선의 필요성이 대두됐다고 전했다.

 

최초 조성 당시에는 의정부 외곽에 위치했던 공공하수처리시설은 현재 지하철 1호선 회룡역 및 대단위 아파트단지가 입지함에 따라 악취 등 각종 민원으로 하수처리시설 입지에 대한 원망이 많아 지역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생활 밀착형 공공하수처리시설이라는 새로운 개념의 도입 또한 필요하게 됐다고 했다.

 

▲ 공공하수처리시설 방류수 수질기준 강화 <사진제공=의정부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2016년 한강유역환경청에서 실시한 한강본류 단위유역 유역하수도 정비기본계획에서 공공수역 수질관리 및 개선을 위하여 방류수 수질기준이 대폭 강화됐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2015년 이전부터 검토한 시설 노후화, 내진설계 미적용, 도시환경 저해와 더불어 강화되는 수질기준까지 고려한 경제적, 환경적, 정책적 타당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계획을 의정부시 하수도정비 기본계획에 반영하여 환경부의 승인을 2020년 받았다고 했다.

 

기존 처리장 부지에 분산된 시설을 집약화, 지하화하는 현대화 계획은 현 시설을 유지 비용보다 약 2천618억 원 절감할 수 있으며, 노후된 시설의 불확실성을 해소하는 근본적인 대안으로 최종 검토됐다고 했다.

 

또한 2018년에 환경부에서 전국의 노후된 하수처리시설의 개선 방향에 대한 가이드라인 수립을 위해 실시한 ‘공공하수처리시설 노후화 실태평가 및 개선 타당성 조사연구’ 결과, 의정부 공공하수처리시설은 구조물의 안전성과 처리성능이 모두 우려되는 ‘C’ 등급 시설로, 기존 시설 개량보다는 ‘재건설’이 타당한 것으로 검토되어 시의 시설개선 방향과 동일한 근본적 대안을 제시했다고 했다.

 

▲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사업 추진 <사진제공=의정부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현행 ‘국가재정법’ 및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민간투자법’에서는 재정사업과 민간투자사업의 연계 강화를 위해 공공하수처리시설은 필수 민자검토 대상시설로 규정하고 있으며, 정책방향에 부합한 사업은 추진에 앞서 공공투자관리센터 KDI의 적격성조사를 실시해야 한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시는 2019년 최초 제안 접수된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민간투자사업’의 타당성 및 재정사업과 민간투자사업 중 적합한 방식에 대해 국내 최고 국책연구기관인 한국개발원 공공투자관리센터에 2020년 3월 적격성조사를 의뢰했다고 했다.

 

1년 2개월간 정량적, 정성적 분석을 포함한 적격성조사 결과 민간투자사업의 타당성이 확보되어 2021년 6월 의정부시의회에 민간투자사업 추진에 대한 동의를 받아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민간투자법’에 따라 민간투자사업을 통한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를 최종 결정하게 됐다고 했다.

 

또한, 시는 사업시행자 선정 과정에 있어 전문적이고 투명한 절차 이행을 위하여 환경분야 전문 공공기관인 한국환경공단에 업무 전반을 위탁하는 협약을 체결하여 최적의 시행자가 선정될 수 있도록 공정하고 신중하게 추진하고 있으며, 최근 급격한 하수도요금 인상에 대한 우려에 대해 현재 전국적으로 환경분야 민간투자사업은 200여개가 추진됐고, 이 중 공공하수처리시설 관련 사업은 46개로 해당 지자체의 하수도요금 현실화율은 평균 37% 정도로 적정하게 관리되고 있어 의정부시 하수도요금 현실화율 제고방향, 공공투자관리센터 검토 결과 등을 고려할 때 급격한 하수도 요금 인상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민간투자사업은 사업시행자 선정을 위한 제3자 제안공고를 앞두고 있으며, 향후 총사업비, 운영비, 사용료 수준 등에 대한 협상을 통해 실시협약서를 작성하고, 한국개발연구원 및 기획재정부의 검증과 시의회 동의 절차 등 사업 착공까지 약 2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하며 최종 2028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중에 있다고 했다.

 

의정부시 관계자는 “임시방편적인 개·보수만으로는 현재와 미래에 요구되는 공공하수처리시설의 기능과 역할 수행이 어려우므로 근본적인 대응책으로 수년간 검토와 검증이 완료된 공공하수처리시설 현대화 민간투자사업 시행을 통해 공공수역의 수질개선과 더불어 지역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법적 절차마다 신중한 검토와 전문기관 업무자문 및 타 기관 사례조사 등을 통해 주민부담 최소화와 양질의 시설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Uijeongbu City promotes private investment project to modernize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ies

 

Providing a comfortable urban environment for citizens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The city of Uijeongbu announced that it is pursuing a private investment project to modernize the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in Uijeongbu with the goal of completion in 2028 after several years of review and verification of the aging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in Jangam-dong.

 

Three treatment plants on the site of the currently operating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are modernized, intensive, and underground into one facility with the latest technology, and an eco-friendly park is created at the top of the facility. He said he plans to provide a pleasant urban environment to the citizens.

 

The Uijeongbu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is a legally essential facility that properly treats sewage generated throughout the city and discharges it to the Jungnangcheon Stream. Three facilities, which have been expanded in stages since the first operation in 1987, have been As a result, safety problems continue to occur, and the need to improve facilities for stable sewage treatment such as increase in the concentration of inflow water and reinforcement of standards for discharged water quality due to changes in social conditions and maintenance of sewage pipelines has emerged.

 

The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which was located on the outskirts of Uijeongbu at the time of its initial construction, is now located at Hoeryong Station on Subway Line 1 and large apartment complexes. He said that it was also necessary to introduce a new concept of a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close to daily life.

 

According to the Basic Plan for Sewerage Maintenance in the Unit Basin of the Han River conducted by the Han River Basin Environment Administration in 2016, the standards for effluent water quality have been significantly strengthened for the management and improvement of water quality in public waters.

 

Accordingly, the Uijeongbu City Sewerage Maintenance Basic Plan is a comprehensive review of the economic, environmental, and policy feasibility of aging facilities reviewed before 2015, non-application of seismic design, and economic, environmental, and policy feasibility taking into account the urban environment deterioration as well as reinforced water quality standards. It is said that it received approval from the Ministry of Environment in 2020.

 

The modernization plan, which integrates and underground facilities dispersed in the existing treatment plant site, can save about 261.8 billion won from the maintenance cost of the current facility, and was finally reviewed as a fundamental alternative to resolving the uncertainty of the outdated facility.

 

In addition, as a result of the 'Evaluation of the deterioration of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ies and feasibility study for improvement' conducted by the Ministry of Environment in 2018 to establish guidelines for the improvement direction of aging sewage treatment facilities nationwide, the Uijeongbu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is It is a 'C' grade facility where performance is a concern, and 'reconstruction' rather than improvement of existing facilities was reviewed as more reasonable, suggesting the same fundamental alternative as the city's facility improvement direction.

 

The current 'National Finance Act' and the 'Private Investment Act on Social Infrastructure' stipulate that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ies are essential for private review to strengthen the link between financial projects and private investment projects. Prior to this, it was said that the public investment management center KDI should conduct an eligibility test.

 

Accordingly, the city will notify the Korea Development Institute's Public Investment Management Center, Korea's top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n the feasibility of the 'Private Investment Project for Modernization of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which was first proposed in 2019, and the appropriate method among financial and private investment projects in 2020. He said he had requested a monthly qualification test.

 

As a result of the qualification test including quantitative and qualitative analysis for one year and two months, the feasibility of the private investment project was secured. He said that the final decision was made to modernize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ies through an investment project.

 

In addition, the city signed an agreement to entrust the overall work to the Korea Environment Corporation, a public institution specializing in the environment, to implement a professional and transparent procedure in the process of selecting a project operator, so that the optimal operator can be selected fairly and carefully. In response to concerns about the recent rapid increase in the sewage rate, about 200 private investment projects in the environmental sector have been promoted nationwide, and among them, 46 are related to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ies. It said that there would be no sudden increase in sewerage rates considering the direction of the improvement of the rate of realization of sewerage rates in Uijeongbu City and the results of the review of the Public Investment Management Center.

 

Currently, the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y modernization private investment project is about to be announced by a third party for the selection of a project operator. It is expected that it will take about two years to start the project, including the process of approval from the city council and the city council.

 

An official from Uijeongbu City said, "As it is difficult to perform the functions and roles of public sewage treatment facilities required now and in the future with only temporary renovations and repairs, as a fundamental countermeasure, we It is expected to greatly contribute to the improvement of the quality of life of local residents along with the improvement of water quality in the water area. I will do my best,” he said.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의정부시, 장암동, 공공하수처리시설, 민간투자사업, 현대화, 집약화, 지하화, 환경친화적, 하수처리, 악취, 쾌적한 도시환경, 노후화, 한강유역환경청, 국가재정법,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민간투자법, 공공투자관리센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