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의정부시 녹양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떡국 행사 진행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 운동 동참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1/18 [16:11]

의정부시 녹양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떡국 행사 진행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 운동 동참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1/18 [16:11]

▲ 설맞이 떡국 행사 <사진제공=의정부시 녹양동>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월 17일 의정부시 녹양동주민센터는 새마을부녀회에서 관내 취약계층에게 전달해 달라며 직접 우려낸 사골육수와 떡국떡이 담긴 떡국세트 100상자를 기부하며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 운동에 동참했다고 밝혔다.

 

100일간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는 설 명절 전 100일 동안 릴레이식 모금 운동을 전개해 시민들의 자발적인 후원 참여를 이끌어 내는 지역사회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한 캠페인으로, 이번에 기탁받은 떡국세트는 독거노인, 장애인가구 등 취약계층가구에 전달했다고 했다.

 

전춘화 새마을부녀회 회장은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앞두고 주변에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내고, 건강하게 겨울 잘 나시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정성껏 사골육수를 만들었다”며 “특히 홀로 계시는 어르신들은 명절에 더 쓸쓸하실 것 같아 작은 정성이나마 따뜻한 떡국 드시면서 마음의 위안이 되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미현 녹양동장은 “늘 녹양동을 위해서 애써주시고 매서운 한파에도 불구하고 이른 새벽부터 고생하신 새마을부녀회에 감사드린다”며 “정성이 가득한 떡국세트는 도움이 필요한 가정에 잘 전달하고, 새해에도 소외되는 이웃 없이 따뜻한 녹양동이 되도록 세심하게 잘 살피겠다”고 전했다.

 

한편 녹양동새마을부녀회는 된장, 고추장, 열무김치, 삼계탕 등 지속적인 나눔활동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으며, 정기적인 공원 및 거리 대청소, 하천살리기 운동 등 다양한 봉사활동으로 녹양동 곳곳에 따뜻한 손길을 전하고 있다고 밝혔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Saemaul Women's Association, Nokyang-dong, Uijeongbu-si, held a rice cake soup of love event

 

Join the 100-day love relay baton connection movement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January 17th, the Nokyang-dong Community Center in Uijeongbu City donated 100 boxes of rice cake soup set containing beef bone broth and rice cake soup prepared by the Saemaul Women’s Association to deliver it to the vulnerable in the district, connecting the love relay baton for 100 days. He said he took part in the movement.

 

The 100-day love relay is a campaign to spread a culture of sharing in the local community that invites citizens to voluntarily participate in donations by conducting a relay-type fundraising campaign for 100 days before the Lunar New Year holiday. They said it was delivered to underprivileged households.

 

Jeon Chun-hwa, chairman of the Saemaul Women's Association, said, "Ahead of the nation's biggest holiday, the Lunar New Year, I made bone broth with sincerity in the hope that the neighbors in need would spend a warm holiday and have a healthy winter. I think you will be lonely, so I hope that even a small amount of sincerity will give you peace of mind by eating warm rice cake soup.”

 

Lee Mi-hyeon, Mayor of Nokyang-dong, said, "I am grateful to the Saemaul Women's Association who have always worked hard for Nokyang-dong and worked hard since early morning despite the bitter cold wave." “I will deliver the rice cake soup set full of sincerity to families in need, and take a close look at it so that it will become a warm Nokyang-dong in the new year without marginalized neighbors.”

 

Meanwhile, Nokyang-dong Saemaul Women's Association is practicing love for neighbors through continuous sharing activities such as soybean paste, gochujang, yeolmu kimchi, and samgyetang. He said that he is delivering a warm touch to various places in Nokyang-dong through various volunteer activities such as regular park and street cleaning and river restoration campaigns.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의정부시 녹양동, 새마을부녀회, 사골육수, 떡국떡, 사랑릴레이 배턴 잇기, 설, 독거노인, 장애인가구, 취약계층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