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보건소, ‘말라리아 퇴치사업’ 우수기관 선정

디지털 모기 측정기 설치해 모기 발생 상황 수시로 파악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1/11 [13:00]

동두천시보건소, ‘말라리아 퇴치사업’ 우수기관 선정

디지털 모기 측정기 설치해 모기 발생 상황 수시로 파악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2/01/11 [13:00]

▲ 청사전경 <사진제공=동두천시>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월 10일 동두천시보건소는 경기도에서 실시한 ‘말라리아 퇴치사업’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기관 표창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말라리아 퇴치사업은 경기북부를 포함한 말라리아 위험지역인 각 시·군을 대상으로 민·관·군 협력체계 구축, 말라리아 환자관리, 모기 매개체 관리, 감염병 예방 교육 및 홍보 등을 평가지표로 말라리아 퇴치사업에 기여도가 크고, 실적이 우수한 지자체를 선정한 것이라고 했다.

 

동두천시보건소는 매년 말라리아 환자 발생률을 낮추기 위해 디지털 모기 측정기를 설치하여 모기 발생 상황을 수시로 파악해 모기 발생이 많은 취약지역에 지리적 특성과 환경을 고려한 종합적 방제를 실시해 왔고, 150여대의 모기 포충기와 7개의 해충기피제 자동분사기를 운영하는 등 효율적인 방역활동을 수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특히 작년 3월부터 어린이집과 유치원, 집단 건물 등 정화조에 대하여 모기 유충구제를 집중 살포했으며, 연못과 웅덩이에 대한 친환경 모기 유충구제를 위한 미꾸라지 살포 등으로 단 1명의 말라리아 환자발생이 없었을뿐 아니라 모기 개체수에서도 전년도 대비 30%나 감소시켰다고 했다.

 

이승찬 보건소장은 “휴전선과 가까운 경기북부지역은 말라리아 유행지역으로 각별한 예방관리를 진행하고 있으며, 계속해서 말라리아 모기 퇴치에 매진할 것”이라며 “감염병 예방사업 통해 감염병으로부터 시민건강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Public Health Center, Selected as an Excellent Organization for ‘Malaria Eradication Project’

 

Install a digital mosquito meter to check mosquito outbreaks from time to time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January 10, Dongducheon City Public Health Center announced that it was selected as an excellent institution in the evaluation of the ‘malaria eradication project’ conducted by Gyeonggi-do and received the honor of receiving an institutional commendation.

 

The malaria eradication project targets each city and county in malaria-risk areas, including northern Gyeonggi-do, using the establishment of a public-private-military cooperative system, malaria patient management, mosquito vector management, and infectious disease prevention education and promotion as evaluation indicators. It was said that local governments with high contribution and excellent performance were selected.

 

Dongducheon City Public Health Center installed a digital mosquito meter to reduce the incidence of malaria every year to monitor mosquito outbreaks from time to time to provide comprehensive control in consideration of geographic characteristics and environment in vulnerable areas where there are many mosquitoes. It said that it is carrying out effective quarantine activities, such as operating an automatic repellent sprayer.

 

In particular, since March of last year, mosquito larvae control has been intensively sprayed on septic tanks such as daycare centers, kindergartens, and group buildings, and there has been no single malaria case and the number of mosquitoes as well as loach spraying for eco-friendly mosquito larvae control in ponds and puddles. It is also said to have decreased by 30%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Lee Seung-chan, director of the Public Health Center, said, "The northern Gyeonggi region, close to the demarcation line, is a malaria-endemic area, and special preventive management is being carried out, and we will continue to work hard to eradicate malaria mosquitoes." said.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동두천시, 동두천시보건소, 말라리아 퇴치사업, 우수기관, 말라리아 환자, 모기 측정기, 모기, 해충기피제 자동분사기, 포충기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