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캠코, 저소득 가정 지원 위해 새해 첫 기부금 전달

해운대구 조손 가정 등에 2천만원 상당 물품 등 지원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2/01/04 [17:39]

캠코, 저소득 가정 지원 위해 새해 첫 기부금 전달

해운대구 조손 가정 등에 2천만원 상당 물품 등 지원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2/01/04 [17:39]

▲ 저소득 가정 지원 기부금 전달 <사진제공=캠코>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1월 4일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부산광역시 해운대구청에서 이종국 캠코 경영본부장, 홍순헌 해운대구청장, 박은덕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저소득 가정 지원을 위해 새해 첫 기부금 2천만원을 해운대구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해운대구 안 조손 가정 등 저소득 가정의 겨울나기와 코로나19 극복을 돕기 위한 물품 구매 등에 사용되며, 관내 복지시설을 통해 전달될 예정이라고 했다. 

 

이종국 캠코 경영본부장은 “추위와 코로나19로 몸도 마음도 움츠러들기 쉬운 때인 만큼, 함께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도록 마음을 모아 작은 선물을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지역사회와 상생․협력해 따뜻한 나눔의 가치를 꾸준히 실천해 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캠코는 지난해 노후주택 개보수, 코로나 방역 의료진 응원물품 지원 등과 함께, 연말에는 홀몸어르신들을 위한 ‘사랑의 연탄 1만장 나눔’ 활동을 펼치는 등 지역사회와 상생․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kocykim@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Camco delivers the first donation of the year to support low-income families

 

Provided goods worth 20 million won to the families of grandparents and grandchildren in Haeundae-gu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January 4th, Camco (Korea Asset Management Corporation) was held at the Haeundae-gu Office in Busan Metropolitan City with Lee Jong-guk, Head of Camco Management, Hong Soon-heon, Haeundae-gu Commissioner, and Park Eun-deok, Executive Director of the Busan Community Chest of Korea in attendance. He said that he delivered the first donation of 20 million won in the new year to Haeundae-gu for support.

 

The donation will be used for wintering for low-income families such as grandparents in Haeundae-gu and to purchase items to help overcome COVID-19, and will be delivered through welfare facilities in the district.

 

Lee Jong-guk, head of Camco's business division, said, "As it is a time when it's easy to shudder both physically and mentally due to the cold and COVID-19, we gathered our hearts and prepared a small gift so that we can overcome difficulties together." We will continue to practice the value of sharing.”

 

On the other hand, Camco said that it is making efforts for mutual growth and development with the local community, such as renovating old houses last year, providing support for medical staff against the corona virus, and at the end of the year, 'Sharing 10,000 briquettes of love' for the elderly alone.

 

kocykim@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캠코, 새해 첫 기부금, 2천만원, 저소득 가정 지원, 복지시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