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화천군, 2022년 신규사업 1,952억원 확보 완료

올해 22개 사업의 국비, 도비, 기금 확보, 내년 사업추진 청신호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12/29 [14:40]

화천군, 2022년 신규사업 1,952억원 확보 완료

올해 22개 사업의 국비, 도비, 기금 확보, 내년 사업추진 청신호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12/29 [14:40]

▲ 사창리 회전교차로에 설치될 미디어 규모 조감도<사진제공= 화천군청>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올해 화천군이 내년부터 연차별로 시작되는 주요 22개 현안사업에 필요한 사업비 총 1,952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신규사업 대부분이 정주여건 개선, 기반시설 조성 등이어서 접경역인 화천지역 주민들의 삶의 질 개선 효과가 기대되며, 22개 사업의 국·도·군비와 기금 등 확정된 총 사업비 규모는 1,952억4,500만원이고, 이중 군비를 제외한 국비, 도비, 기금 등 외부 확보된 예산 규모는 총 1,416억7,600만원에 달한다고 했다. 

 

이에 따라 도시재생 뉴딜, 평화지역 경관 명품화. 접경지역 생활기반(LPG)조성 등 총 사업비 712억원 규모의 핵심 숙원사업이 내년 첫 삽을 뜨게 됐으며, 이중 도시재생 뉴딜사업은 화천읍 중리 일대에 행정복합타운을 조성하는 것이 주요 내용이고, 경관 명품화 사업은 27사단이 해체되는 사내면 사창리 지역경제 회생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 추진될 전망이며, 또 청정 환경을 지키기 위한 가축분뇨 자원화 시설 설치사업, 장마철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산양·사창 노후 하수관로 정비사업 등 총 199억원 규모의 사업도 본격적인 추진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최전방 지역 안보관광 활성화를 위한 민통선 출입 간소화, DMZ 평화의 길 인프라 조성사업도 내년 새 전기를 맞게 됐다. 민통선 출입이 간소화되면, 백암산 케이블카 등 안보관광 콘텐츠 활성화 효과까지 예상되며, 이 밖에도 하남면 실내체육공간 조성, 신재생 융복합 에너지 지원, 화천형 온종일 스마트 초등돌봄 프로젝트, 다함께 돌봄사업 학교 돌봄터 사업, 거례리 사랑나무 명품화 프로젝트 등의 사업비도 올해 확정됐다고 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지역경제 위기극복, 주민 삶의 질 향상, 아이 기르기 가장 좋은 화천을 만들기 위해 현안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하나 하나 살펴가며 추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best-suny@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Hwacheon-gun, completed securing KRW 195.2 billion of new business in 2022

 

Securing government funds, provincial funds, and funds for 22 projects this year, green light for project promotion next year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This year, Hwacheon-gun announced that it had secured a total of 195.2 billion won for 22 major pending projects starting next year.

 

Since most of the new projects are improvements in settlement conditions and the creation of infrastructure, it is expected that the quality of life of the residents of the border region of Hwacheon will improve. Among them, the amount of externally secured budgets such as government expenditures, provincial funds, and funds, excluding armaments, amounted to a total of 141.676 billion won.

 

As a result, the urban regeneration New Deal, and the luxury landscape of the peaceful area. The core long-awaited project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71.2 billion won, including the creation of a living infrastructure (LPG) in the border area, will be launched next year. The project is expected to be promoted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nd create jobs in Sachang-ri, Sae-myeon, where the 27th Division is dismantled. In addition, a project to install livestock manure resources to keep a clean environment, and maintenance of old sewage pipelines for goats and brothels to prevent flood damage during the rainy season. He said that a project worth 199 billion won is about to be promoted in earnest.

 

The project to simplify access to the Civilian Control Line and to create an infrastructure for the DMZ Peace Road to revitalize security tourism in the forefront region also reached a new turning point next year. If access to the Civilian Control Line is simplified, security tourism contents such as the Baekamsan Cable Car are expected to be revitalized. In addition, Hanam-myeon indoor sports space creation, renewable convergence energy support, Hwacheon-type all-day smart elementary care project, school daycare project, Georye-ri He said that the budget for the love tree luxury project was also confirmed this year.

 

Hwacheon County Mayor Choi Moon-soon emphasized, “We will look into each and every issue so that pending projects can proceed without any setbacks in order to overcome the local economic crisis caused by the prolonged COVID-19, improve the quality of life of residents, and raise children.”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화천군, 주요 22개 현안사업, 사업비 총 1, 952억원을 확보, 정주여건 개선, 기반시설 조성, 국비, 도비, 기금, 도시재생 뉴딜, 평화지역 경관 명품화, 접경지역 생활기반 조성, 숙원사업, 첫삽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