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 송내동, ‘익명의 기부천사’ 이웃돕기 성금 기부

주변의 어려운 이웃 위해 조금씩 모은 용돈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1/12/29 [10:40]

동두천시 송내동, ‘익명의 기부천사’ 이웃돕기 성금 기부

주변의 어려운 이웃 위해 조금씩 모은 용돈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1/12/29 [10:40]

▲ 익명의 기부천사 기부성금 전달 <사진제공=동두천시 송내동>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2월 27일 동두천시 송내동 행정복지센터는 송내동에 거주하는 가족이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여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작년에 이어 성금 467,960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익명으로 성금을 기탁한 가족은 “아이들이 주변의 어려운 분들을 위해 조금씩 모은 용돈이다. 작은 금액이지만 힘든 한 해를 보내고 계신 분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고 싶어 기부를 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최순일 송내동장은 “모두 힘든 시기임에도 매년 꾸준히 기부를 해주셔서 깊이 감사드린다. 기부해주신 성금은 독거노인,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등 도움이 필요한 분들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Songnae-dong, Dongducheon-si, 'Anonymous Donation Angel' donated money to help neighbors

 

A small amount of pocket money has been raised for neighbors in need.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December 27, the Songnae-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in Dongducheon City announced that a family living in Songnae-dong visited the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and donated 467,960 won to the needy neighbors in the area, following last year's donation.

 

The family, who donated the donation anonymously, said, "It is pocket money that the children have raised little by little for the people in need around them. Although it is a small amount, I decided to donate because I wanted to be of some help to those who are having a difficult year.”

 

Choi Soon-il, director of Songnae-dong, said, “I am deeply grateful for your continued donations every year, even during difficult times. The money donated will be used carefully for those in need, such as the elderly living alone and those in welfare blind spots.”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동두천시 송내동, 익명, 가족, 성금, 취약계층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