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평군, '2021 축제푸드올림픽' 성공적으로 마쳐

수상작은 상용화 과정 거쳐 가평군 축제 현장에서 활용

안종욱 기자 | 기사입력 2021/12/09 [14:30]

가평군, '2021 축제푸드올림픽' 성공적으로 마쳐

수상작은 상용화 과정 거쳐 가평군 축제 현장에서 활용

안종욱 기자 | 입력 : 2021/12/09 [14:30]

▲ 가평군 2021 축제푸드올림픽 성료<사진제공 =농업정책과 농촌개발팀>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안종욱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7일, 가평군 신활력플러스사업추진단은 전국 축제 푸드 경연대회 '2021 축제푸드올림픽'을 성공적으로 개최했다고 밝혔다.

 

가평군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 일환으로 진행된 '2021 축제푸드올림픽'은 군내 축제 현장 사용될 새로운 축제 음식 아이디어를 공모하는 전국 유일의 올림픽으로, 가평군 신활력플러스사업추진단은 이 대회를 통해 경진대회 공모는 물론 심사위원 송훈, 박준우, 이원일의 요리법을 소개하는 '월드푸드올림픽', 지역민의 음식 비법을 소개하는 '우리동네 숨은고수' 등의 부대 행사를 통해 즐거운 축제의 장을 열었다.

 

이번 대회는 총 54개 지원 팀 중 15개 팀이 본선에 진출하여 치열한 경합을 벌인 가운데, 수상의 영광은 대상 김재열, 김꽃다울의 '가평의 잣 그리고 깐부들의 피자', 금메달 유순희, 곽은서(송호대학교)의 '잣바게트 포켓 샌드위치', 은메달 유정원, 유병훈의 '알콘잣콩 닭강정', 동메달 이원영, 정세훈(서울관광고등학교)의 '치킨인 줄 알았지'와 전진욱, 김동우(경희대학교)의 '타코 잣코'에게 돌아갔다고 했다.

 

대상을 수상한 김재열 씨는 “실제 축제 현장에서 사용 가능하며, 건강과 맛의 균형을 맞춘 새로운 축제푸드를 만들게 되어 뿌듯하다”며 “상용화 과정을 통해 가평군의 축제 현장에서 선보여질 축제 음식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더불어 “이번 대상에 만족하지 않고 내년에 진행될 축제푸드올림픽을 미리 준비하고 싶다”라는 포부를 전했다.

 

또한 은메달을 수상한 유정원, 유병훈 남매는 "가평읍에서 닭요리 전문점을 운영하며 정기적으로 나눔을 실천하고 있어 더욱 의미있었다"고 말했다.

 

올해 처음 진행된 '2021 축제푸드올림픽'은 전문가와 일반인이 협력하여 새로운 축제 음식을 개발하고, 이를 통해 누구나 창작자가 될 수 있도록 기반을 마련하여 상호 이해와 우의 증진을 꾀하는 올림픽의 가치를 실현했다는 평을 받았고, 더불어 기존 요리 경연대회와 차별되는 다양한 시도를 펼친 만큼, 공모 참여자들은 물론 행사 취지에 공감한 이들의 반응도 매우 뜨거웠다고 했다. 

 

특히 SNS에서 진행된 '푸드성화봉송릴레이'는 실제 올림픽처럼 전 국민이 즐길 수 있는 장을 열었다는 호평을 받았다고 말했다.

 

가평군청 농촌개발팀 관계자는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다양한 주체가 새로운 음식을 개발하는 과정을 통해 새로운 요리 문화가 창조됐다”며 “코로나 종식 이후 군내 축제에서 선보이게 될 새로운 축제 음식을 기대해도 좋다”고 말했다. 더불어 “열정을 다해 요리하는 참가자들을 보며 마치 올림픽 선수들의 경기 장면을 보는 것 같았다”는 소감과 함께 “경연 현장의 모든 인원은 48시간 이내의 PCR 검사를 비롯해 테이블 간 거리두기와 철저한 방역을 준수하고 안전한 요리 경연대회를 하는 데 최선을 다했다”라고 전했다.

 

본 경연대회 현장 영상은 추후 온라인 채널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라고 했다.

 

wh6364@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Gapyeong-gun successfully completed the '2021 Festival Food Olympics'

 

The winning works will be used at the Gapyeong-gun festival site after going through the commercialization process.

 

[Reporter Ahn Jong-wook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7th, the Gapyeong-gun New Vitality Plus Business Promotion Team announced that they had successfully held the national festival food contest '2021 Festival Food Olympics'.

 

The '2021 Festival Food Olympics', which was held as part of the Gapyeong-gun Rural Revitalization Plus Project, is the only Olympics in the country that contests new festival food ideas to be used at the festival site in the county. It opened a fun festival through side events such as the 'World Food Olympics' introducing the recipes of members Song Hoon, Park Jun-woo, and Lee Won-il, and 'My Neighborhood Hidden Gosoo', which introduces the recipes of local people.

 

In this competition, 15 teams out of a total of 54 supported teams advanced to the finals and competed fiercely. Songho University)'s 'Jat Baguette Pocket Sandwich', silver medalist Yoo Jeong-won, Yoo Byung-hoon's 'Alcon jat bean chicken gangjeong', bronze medal Lee Won-young and Jeong Se-hoon (Seoul Tourism High School)'s 'I thought it was chicken' and Jeon Jin-wook and Kim Dong-woo (Kyunghee University)'s 'Taco Jacco' ' he said to return.

 

Kim Jae-yeol, who won the grand prize, said, “I am proud to create a new festival food that can be used at the actual festival site and balances health and taste. said. He also expressed his aspirations, saying, “I am not satisfied with this grand prize and want to prepare in advance for next year’s festival food Olympics.”

 

In addition, the siblings Yoo Jeong-won and Yoo Byung-hoon, who won the silver medal, said, "It was even more meaningful to run a chicken restaurant in Gapyeong-eup and practice sharing on a regular basis."

 

The '2021 Festival Food Olympics', which was held for the first time this year, is evaluated to have realized the value of the Olympics, which seeks to promote mutual understanding and friendship by developing new festival food through collaboration between experts and the general public, thereby laying the foundation for anyone to become a creator. He said that the response from the contest participants as well as those who sympathized with the purpose of the event was very warm as various attempts were made that were different from the existing cooking contests.

 

In particular, he said that the 'Food Torch Relay' held on social media received favorable reviews for opening a place where the whole nation could enjoy just like the real Olympics.

 

An official from the Rural Development Team at Gapyeong County Office said, “A new culinary culture has been created through the process of developing new food by various actors through the online platform. . In addition, he said, “It was like watching the Olympic athletes’ games while watching the participants cooking with passion. We did our best to have a safe cooking contest.”

 

The video of the contest site will be released later through an online channel.

 

wh6364@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안종욱 기자, 가평군, 신활력플러스사업추진단, 전국 축제 푸드 경연대회, 2021 축제푸드올림픽, 송훈, 박준우, 이원일, 월드푸드올림픽, 우리동네숨은고수, 즐거운 축제, 가평의 잣 그리고 깐부들의 피자, 잣바게트 포켓 샌드위치, 알콘잣콩 닭강정, 치킨인 줄 알았지, 타코 잣코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
가평뉴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