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정윤경 도의원, 학교업무 재구조화 관련 이혜정 노조위원장과 정담회 가져

경기도교육청일반직공무원노동조합 관계자와 학교업무 재구조화 시범학교 운영관련 정담회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12/07 [15:35]

정윤경 도의원, 학교업무 재구조화 관련 이혜정 노조위원장과 정담회 가져

경기도교육청일반직공무원노동조합 관계자와 학교업무 재구조화 시범학교 운영관련 정담회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12/07 [15:35]

▲ 정윤경 의원, 학교업무 재구조화 관련 이혜정 노조위원장 만나 애로사항 청취 <사진제공=경기도 의회>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6일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위원장 정윤경 의원은 경기도교육청일반직공무원노동조합(이하 ‘경일노’) 관계자와 학교업무 재구조화 시범학교 운영관련 정담회를 가졌다고 전했다.   

 

이혜정 경일노 위원장은 경기도교육청 행정관리담당관에서 추진하고 있는 학교업무 재구조화 시범사업이 학교 행정실에서 근무하고 있는 교육행정직 공무원들과의 민주적 의사결정 없이 진행된 일방적 처사라며 억울함을 호소했다고 했다.  

 

노조측 관계자들은 해당사업 추진의 영향으로 벌써 행정실로 교무업무 일부가 넘어 오려는 곳이 있어 학교현장에 갈등이 발생하고 있는 점, T/F 구성시 직접 이해 당사자인 교육행정직을 소수만 구성하여 충분한 의견개진이 이루어지지 않은 점, 이관사무 조사 시 이해당사자 모두를 충분히 배려하지 않고  조사가 진행된 점 등 학교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전달했다고 했다. 

 

정윤경 위원장은 “2022년 본예산 심의시 상임위 차원에서 학교업무 재구조화 시범학교 운영 사업추진시 부대의견으로 ‘시범사업 추진시 중장기계획 공유 등 이해관계자들과의 충분한 소통의 장을 마련하여 추진해 달라’는 의견을 첨부했고, 시범학교 운영 역시 구성원들의 동의를 바탕으로 추진할 것을 사전에 협의한 바 있다”고 밝혔다. 

 

정 위원장은 노조측의 다양한 요구를 취합하여 하나의 창구로 전달해 줄 것을 요청했고, 취합된 의견을 바탕으로 경기도교육청 관계자를 만나겠다는 의지를 표명하는 동시에 정책추진시 이해관계자들의 소통과 공감을 통해 미래를 위한 상생의 길을 찾아 나서는 지혜가 필요할 때라고 언급하며 정담회를 마쳤다고 전했다.

 

kocykim@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rovincial Assemblyman Jeong Yun-kyung held a meeting with union chairman Lee Hye-jeong on the restructuring of school work

 

Meeting with officials from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s general civil servants’ union about school business restructuring and operation of a pilot school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 / Gangwon] On the 6th, Rep. Jeong Yun-kyung, chairman of the Education Planning Committee of the Gyeonggi-do Assembly, had a meeting with an official of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General Public Officials' Labor Union (hereinafter 'Gyeong-il-no') related to school work restructuring and pilot school operation. said.

 

Chairman Lee Hye-jeong and Kyung-il Roh said that she complained that the pilot project for restructuring school work promoted by the administrative management officer of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was a one-sided treatment that was carried out without democratic decision-making with the education administrative officials working in the school administration office.

 

Because of the influence of the project promotion, some of the school affairs have already been transferred to the administrative office by union officials, and conflicts are occurring in the school setting. He said that he conveyed various voices from the school field, such as the fact that the investigation was not carried out and that the investigation was conducted without sufficiently considering all interested parties during the investigation of transfer affairs.

 

Chairman Jung Yun-kyung said, “When the standing committee reviews the main budget in 2022, when promoting the school business restructuring pilot school operation project, the side opinion is 'When carrying out the pilot project, please provide a space for sufficient communication with stakeholders, such as sharing mid- to long-term plans, and promote it.' The comments were attached, and the pilot school operation was also discussed in advance based on the consent of the members.”

 

Chairman Jung requested that the various demands of the union be collected and delivered to a single window, and based on the collected opinions, he expressed his will to meet with officials from the Gyeonggi Provincial Office of Education, while at the same time building the future through communication and sympathy with stakeholders during policy implementation. He said that he finished the meeting by stating that it is time for wisdom to find a way of coexistence for everyone.

 

kocykim@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경기도의회, 정윤경, 경기도교육청일반직공무원노동조합, 학교업무 재구조화 시범학교 운영, 정담회, 이혜정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