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여행업계 종사자 ‘산업관광 팸투어’ 실시

산업자원과 연계한 관광수요 창출 위해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1/12/03 [10:51]

양주시, 여행업계 종사자 ‘산업관광 팸투어’ 실시

산업자원과 연계한 관광수요 창출 위해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1/12/03 [10:51]

▲ 필룩스조명박물관 단체사진 <사진제공=양주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2월 1일 양주시는 산업자원과 연계한 관광수요 창출을 위해 지역 산업견학 명소에 여행업계 종사자를 초청해 설명하는 ‘산업관광 팸투어’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산업관광 팸투어는 사회‧문화적 가치가 있는 산업관광 자원을 발굴, 관광과 접목해 새로운 관광콘텐츠로 개발하고 이를 지역경제 활성화로 연결하기 위해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지역 관광자원 발굴‧육성 프로그램이라고 했다.

 

▲ 서울우유신공장 단체사진 <사진제공=양주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이날 팸투어 참석자들은 양주시 대표 산업관광지로 꼽히는 필룩스 조명박물관과 서울우유 양주신공장을 방문해 견학과 체험 등을 하며 코로나19 시대 신 관광분야로 떠오르는 산업관광 자원으로의 활용가능성, 상품성 등을 모색했다고 전했다.

 

우선 국내외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유명 조명산업 전문기업 ‘필룩스’가 운영하는 조명박물관을 찾아 전시실을 관람하고 빛·조명을 활용한 다양한 시설을 체험했으며, 이어 아시아 최대 규모의 유가공 공장이자 친환경 고효율 스마트형 공장으로 알려진 ‘서울우유 양주신공장’을 방문해 제품생산 공장 내부를 견학한 뒤 향후 홍보관 개관에 따른 산업관광 활성화 연계방안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했다.

 

김종석 양주 부시장은“경기도 산업관광지 팸투어를 계기로 양주시 대표 산업자원을 홍보하고 관광 상품화 방안을 모색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코로나19로 위축돼 있는 관광업계와 생산기업을 연계해 산업관광 자원들이 체험형 관광상품으로 개발될 수 있도록 산업관광 육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Yangju conducts ‘Industrial Tourism Familiarity Tour’ for travel industry workers

 

To create tourism demand in connection with industrial resources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December 1st, Yangju City announced that it had conducted an ‘industrial tourism Familiar Tour’ in which travel industry workers were invited to local industry tour spots to explain tourism demand in connection with industrial resources.

 

The Industrial Tourism Fam Tour is a local tourism resource discovery and nurturing program hosted by Gyeonggi-do and Gyeonggi Tourism Organization to discover industrial tourism resources with social and cultural value, combine them with tourism, to develop new tourism contents, and connect them to the 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did.

 

Participants of the Fam Tour said that they visited the Phillux Lighting Museum and Seoul Milk Yangju Factory, which are considered to be the representative industrial tourism destinations in Yangju, and visited and experienced tours and experiences to explore the potential and commerciality of industrial tourism resources emerging as a new tourism field in the era of COVID-19.

 

First, we visited the lighting museum operated by 'Filux', a famous lighting industry leading company in the domestic and foreign markets, visited the exhibition room, and experienced various facilities using light and lighting. He said that he had a time to visit the 'Seoul Milk Yangshuo Factory', known as the factory, and tour the inside of the production plant, and then share plans to promote industrial tourism following the opening of the publicity center in the future.

 

Yangju Deputy Mayor Kim Jong-seok said, “We expect that the Gyeonggi-do industrial tourism site Fam Tour will help promote Yangju’s representative industrial resources and find ways to commercialize tourism. We will do our best to foster industrial tourism so that resources can be developed into experiential tourism products.”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양주시, 산업자원, 관광수요, 지역산업견학, 명소, 여행업계 종사자, 산업관광 팸투어, 관광콘텐츠, 경기관광공사, 서울우유, 양주신공장, 필룩스 조명박물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