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양주시, ‘2021년 공공데이터 우수기관’ 국무총리 표창 수상

명실상부 공공데이터 선도기관으로 우뚝 올라서

김일중 기자 | 기사입력 2021/11/29 [15:11]

양주시, ‘2021년 공공데이터 우수기관’ 국무총리 표창 수상

명실상부 공공데이터 선도기관으로 우뚝 올라서

김일중 기자 | 입력 : 2021/11/29 [15:11]

▲ 공공데이터 우수기관 국무총리 표창 수상 <사진제공=양주시>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중 기자 = 경기북부/강원] 양주시가 행정안전부 주관 ‘2021년 공공데이터 우수기관’에 선정돼 국무총리 기관 표창을 수상하며 명실상부 공공데이터 선도기관으로 우뚝 올라섰다고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정부부처와 공공기관, 지방자치단체 등을 대상으로 지난해 공공데이터 제공과 운영실태를 평가, 혁신성장 지원과 국민생활 향상을 위해 노력한 ‘2021년 공공데이터 우수기관’ 13곳을 선정했다고 전했다.

 

평가는 총 535개 기관을 대상으로 이뤄졌고, 공공데이터 관리체계, 개방, 활용, 품질, 기타 등 5개 영역에 대해 진행됐으며, 그 결과 양주시는 지난해 동일 분야 행정안전부 장관 표창 수상에 이어 올해에는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며 2년 연속 공공데이터 평가 수상의 타이틀을 거머줬고, 이번 선정으로 특별교부세 5,000만원을 재정인센티브로 교부받았다고 했다.

 

양주시는 물가동향, 미세먼지, 블랙 아이스 예방센서, 계약정보 등 수요자 중심의 공공데이터를 개방해 산업적 활용도를 높임으로써 개방 분야 우수사례로 소개됐고, 특히 기업매칭 과제 선정, 청년인턴십 운영 등 개방 가속화를 위한 디지털 뉴딜정책 사업 추진을 통해 데이터 활용도를 극대화한 노력을 인정받았으며, 또한 버스노선도, 전철 승하차 데이터를 분석해 버스정보단말기 설치 대상지와 급행버스 노선을 추천했고, 불법주정차 데이터를 활용, 주정차단속 유예시간을 확대하는 등 공공데이터를 이용한 생활밀착형 행정서비스를 제공한 점에 대해 높이 평가받았다고 했다.

 

양주시 관계자는 “3년 연속 우수기관 선정과 함께 지난해 행안부 표창 수상에 이어 올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며 공공데이터 분야의 성과를 대외적으로 인정받게 되어 기쁘다”며 “공공데이터 개방과 품질 관리는 물론 데이터를 활용한 생활밀착형 행정서비스를 적극 발굴해 시민이 활용할 수 있는 공공데이터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imgood0612@gmail.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Yangju City, Received Prime Minister’s Commendation for ‘Excellent Public Data Institution in 2021’

 

Standing tall as a leading public data organization in name and reality

 

[Reporter Il-ju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Yangju City announced that it was selected as the ‘2021 public data excellent institution’ host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nd received a commendation from the Prime Minister and has risen to a leading position in public data in name and realit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said that it selected 13 'Excellent Public Data Institutions in 2021' that made efforts to support innovative growth and improve people's lives by evaluating the provision and operation of public data last year for government ministries, public institutions, and local governments. .

 

The evaluation was conducted on a total of 535 institutions and was conducted in five areas, including public data management system, openness, utilization, quality, and others. He received a commendation and won the title of public data evaluation for two years in a row, and he said that he received 50 million won in special subsidy tax as a financial incentive for this selection.

 

Yangju was introduced as an excellent case in the field of openness by opening consumer-oriented public data such as price trends, fine dust, black ice prevention sensors, and contract information to increase industrial utilization. Efforts to maximize data utilization were recognized through the promotion of the digital new deal policy project for He said that he received high praise for providing administrative services closely related to life using public data, such as expanding the

 

An official from Yangju City said, "We are happy to be recognized externally for our achievements in the public data field by receiving the Prime Minister's Citation this year following the award of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last year along with being selected as an excellent institution for three consecutive years." We will create a public data environment that citizens can use by actively discovering administrative services that are closely related to life,” he said.

 

Kimgood0612@gmail.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중 기자, 양주시, 행정안전부, 공공데이터 우수기관, 국무총리, 표창, 선도기관, 특별교부세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