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캠코, 1.23억 달러 규모의 외화 외화 변동금리부채권 성공적 발행

‘기업자산 매각 지원방안'의 일환으로 국내 해운선사의 ‘초대형 유조선 신조 지원사업’ 재원 마련 추진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11/26 [17:02]

캠코, 1.23억 달러 규모의 외화 외화 변동금리부채권 성공적 발행

‘기업자산 매각 지원방안'의 일환으로 국내 해운선사의 ‘초대형 유조선 신조 지원사업’ 재원 마련 추진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11/26 [17:02]

▲ 캠코내부_<사진제공=가평군>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11월 26일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1.23억 달러(USD) 규모(약 1,450억원)의 외화 변동금리부채권(FRN*)을 성공적으로 발행했다고 밝혔다. 

 

* FRN(Floating Rate Note) : 시중 실세금리의 변화에 따라 지급 이자율이 달라지는 채권

 

이번 채권 발행은 캠코가 처음으로 발행한 외화 FRN으로, 정부의 ‘기업자산 매각 지원방안*’의 일환으로 국내 해운선사의 ‘초대형 유조선 신조 지원사업’ 재원 마련을 위해 추진됐다고 했다. 

 

*「제6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제22차 경제관계장관회의)」(’20.6.11.)

 

캠코는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시장변동성 확대 우려에도 캠코 선박금융이 가진 대외 신뢰도를 바탕으로 주간사인 산업은행 홍콩법인(KDB Asia Ltd)을 통해 상대적으로 유리한 조건과 낮은 가산금리로 2차에 걸쳐 외화자금을 조달했다고 전했다. 

 

조달된 외화자금은 지난 4월 캠코와 팬오션(주)이 체결한 신조 선박금융 지원 계약에 따른 30만톤급 초대형유조선 2척을 건조하기 위한 비용으로 쓰인다고 했다.

 

신흥식 캠코 사장 직무대행은 “이번 외화 조달자금이 국내 선박금융 활성화에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캠코는 국적 해운사들의 신조선박 투자 부담을 최소화하고, 고효율․친환경 선박 도입을 촉진하는데 기여함으로써 정부의 해운 산업 리더 국가 실현전략에 적극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kocykim@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Camco successfully issued USD 123 million in foreign currency floating rate bonds

 

As part of the 'Corporate Asset Sales Support Plan', domestic shipping companies are promoting the financing of the 'Ultra-large tanker newbuilding support project'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November 26, Camco (Korea Asset Management Corporation) announced that it had successfully issued foreign currency floating rate bonds (FRN*) worth 123 million USD (about 145 billion won).

 

* FRN (Floating Rate Note): Bonds whose interest rate varies according to changes in market interest rates

 

This bond issuance is the first foreign currency FRN issued by Camco, and it was said that it was promoted as part of the government's 'Corporate Asset Sales Support Plan*' to raise funds for a domestic shipping company's 'Large Tanker Newbuilding Support Project'.

 

*「6th Emergency Economy Central Countermeasure Headquarters Meeting (22nd Economic Ministers Meeting)」 (June 11, 2020)

 

Despite concerns about market volatility due to Corona 19, etc., based on the external credibility of Camco Ship Finance, Camco made two rounds of foreign currency funds under relatively favorable conditions and low added interest rates through KDB Asia Ltd. said to have procured

 

The raised foreign currency funds are said to be used for the construction of two 300,000-ton super tankers under the new ship financing contract signed by Camco and Pan Ocean in April.

 

Shinheung-shik, acting president of CAMCO, said, “I hope this foreign currency funding will serve as a catalyst for revitalizing ship finance in Korea.” We will actively respond to the national realization strategy of the shipping industry leader.”

 

kocykim@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캠코, 외화 변동금리부채권, 1.23억 달러 규모, 기업자산 매각 지원방안, 국내 해운선사, 초대형 유조선 신조 지원사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