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주지방환경청,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합동 워크숍 실시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으로 구성

김일웅 기자 | 기사입력 2021/11/25 [14:58]

원주지방환경청,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합동 워크숍 실시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으로 구성

김일웅 기자 | 입력 : 2021/11/25 [14:58]

▲ 원주지방환경청_전경사진 <사진제공=원주지방환경청>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김일웅 기자 = 경기북부/강원] 오는 11월 26일에 환경부 원주지방환경청은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으로 구성된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운영 활성화를 위한 합동 워크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지역내 발생하는 화학사고 예방 및 대응을 위해 안전관리 역량이 우수한 대기업과 상대적으로 취약한 중소기업 간 협력체계를 구축․운영하고 있는 제도(8개 공동체) 

 

워크숍에는 강원·충북권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참여기업 62개사 및 영동지역 화학사고 대응을 위해 조직된 ˹영동지역화학사고 대응협의체˼ 13개사 포함, 총 70여명이 영상으로 참여한다고 했다.

 

이번 워크숍에는 최근 화학물질관리법 관련 개정사항 및 화학사고예방관리계획서 제도 전문가 교육, 취급시설 안전관리, 공동체 운영방안 등에 대해 논의하고, 애로 및 건의사항을 수렴할 계획이라고 했다.

 

원주지방환경청에서 운영하는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및 ˹영동지역 화학사고 대응협의체˼는 매년 실시하는 화학사고 대응 합동훈련, 정보교류회 및 간담회 참여 등을 통해 지역내 화학사고 예방 및 대응 역량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창흠 원주지방환경청장은 “화학사고 발생시 신속한 초기 대응으로 피해를 최소화 하는것이 중요하며, 이번 워크숍을 통해 화학안전공동체 참여기업의 화학사고 예방 및 초기 대응 능력을 향상시키고, 앞으로도 지속적인 정보교류, 교육, 훈련참여를 통해 안전의식을 고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kocykim@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Wonj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Chemical Safety Community of Large and Small Enterprises' joint workshop

 

Consists of hazardous chemical handling plants

 

[Reporter Il-woong Kim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November 26,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of the Ministry of Environment announced that it would hold a joint workshop to revitalize the operation of the “Chemical Safety Community of Large and Small Businesses” consisting of hazardous chemical handling workplaces.

 

* A system that establishes and operates a cooperative system between large companies with excellent safety management capabilities and relatively weak SMEs (8 communities) to prevent and respond to chemical accidents that occur in the region.

 

In the workshop, a total of 70 people, including 62 companies participating in the “Chemical Safety Community of Universities and Small Businesses” in Gangwon and Chungbuk, and 13 companies in the “Yeongdong Regional Chemical Accident Response Council” organized to respond to chemical accidents in the Yeongdong area, said that a total of 70 people would participate in the video.

 

At this workshop, he said that he plans to discuss the recent amendments to the Chemicals Control Act, training of experts in the chemical accident prevention management plan system, safety management of handling facilities, and community operation plans, and collect complaints and suggestions.

 

The “Chemical Safety Community of Large and Small Businesses” and “The Yeongdong Regional Chemical Accident Response Consultative Group” operated by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improve their capacity to prevent and respond to chemical accidents in the region through annual joint drills for chemical accident response and participation in information exchanges and conferences. said to be contributing to

 

Chang-heum Lee, Commissioner of the Wonju Regional Environment Agency, said, “In the event of a chemical accident, it is important to minimize damage through a prompt initial response. We will promote safety awareness through participation.”

 

kocykim@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김일웅 기자, 원주지방환경청, 유해화학물질 취급사업장, 대.중소기업 화학안전공동체, 합동 워크숍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