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국제피플투피플, 시청각장애인에 직접 만든 도시락 전달

미군장병과 함께 시청각장애인과 지역아동센터에 도시락 300개 만들어 전달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10/20 [14:12]

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국제피플투피플, 시청각장애인에 직접 만든 도시락 전달

미군장병과 함께 시청각장애인과 지역아동센터에 도시락 300개 만들어 전달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10/20 [14:12]

▲ 국제피플투피플, 시청각장애인에 도시락 만들어 전달<사진제공= 복지정책과>  ©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15일, 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소속 자원봉사단체 국제피플투피플은 미2사단 210화력여단 70대대 장병 등 30명이 참여하여 시청각 장애인 및 지역아동센터에 도시락 300개를 만들어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2021년 경기도 도민이 전하는 자원봉사 1차 지원사업 '도시락 드리기 봉사' 보조금으로 실시됐으며 미군과 함께 지역의 장애인과 취약계층 아동을 위한 밥, 불고기, 새우튀김, 감자고로케, 소세지, 샐러드, 과일, 음료가 들어간 영양만점 도시락을 정성껏 준비하여 각 시설에 배부했다고 전했다. 

 

아울러 김경자 지역아동센터협회장이 준비한 김밥도시락을 봉사에 참여한 미군장병에게 제공해 훈훈한 나눔의 장을 펼쳤다고 했다.

 

김형익 회장은 “자원봉사센터를 통해 보조금을 지원받아 미군 장병과 뜻깊은 행사를 할 수 있어 감사하다. 비록 한끼의 도시락이지만 코로나로 지친 장애인분과 아동이 위로와 힘을 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국제피플투피플 동두천챕터와 미2사단 장병은 매년 시청각 장애인을 위한 삼계탕 나눔과 김장 담그기 봉사를 해오고 있으며 오는 11월에도 시청각 장애인과 지역아동센터 취약계층 아동의 겨울나기를 위해 김장나눔 봉사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했다.

 

best-suny@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Dongducheon City Volunteer Center International People to People Delivers Homemade Lunches to the Deaf

 

Together with U.S. soldiers, we made and delivered 300 lunch boxes to the deaf and visually impaired and local children's centers.

 

[Reporter Seon-hee Jang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15th, International People to People, a volunteer group affiliated with the Dongducheon City Volunteer Center, participated in the participation of 30 people including soldiers in the 70s of the 210th Fire Brigade of the 2nd Infantry Division, providing 300 lunches to the deaf and visually impaired and local children's centers. made and delivered.

 

This event was conducted as a subsidy for the 'Lunch Box Service', the first volunteer project delivered by Gyeonggi-do residents in 2021. They said that they prepared a nutritious lunch box containing fruits and drinks and distributed them to each facility.

 

In addition, Kim Gyeong-ja, president of the Regional Children's Center Association, provided a box of kimbap prepared by the U.S. soldiers who participated in the service to open a warm sharing platform.

 

Chairman Kim Hyung-ik said, “I am grateful to be able to hold a meaningful event with U.S. soldiers by receiving a subsidy through the Volunteer Center. Although it is a one-meal lunch box, I hope that the disabled and children who are exhausted from the corona will provide comfort and strength.”

 

International People to People Dongducheon Chapter and the 2nd U.S. Infantry Division have been volunteering samgyetang and making kimchi every year for the deaf and visually impaired. He said he was planning to go ahead.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동두천시, 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국제피플투피플, 미2사단 210화력여단 70대대 장병, 시청각 장애인, 지역아동센터, 도시락 300개 만들어 전달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