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정부시, 4·5급 승진자 식수행사 진행

2021년 상반기 국․과장 승진자 7명 배롱나무 기증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1/09/14 [12:31]

의정부시, 4·5급 승진자 식수행사 진행

2021년 상반기 국․과장 승진자 7명 배롱나무 기증

장선희 기자 | 입력 : 2021/09/14 [12:31]

▲ 4·5급 승진자 식수행사 실시<사진제공 =자치행정과>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9월 14일 의정부시 안병용 시장은 시청사 문향재 앞 화단에서 2021년 상반기 국․과장 승진자 7명이 기증한 배롱나무를 심는 식수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식수행사는 안병용 의정부시장, 황범순 부시장과 2021년 상반기 4급 승진자 2명, 5급 승진자 5명이 참석했다. 4급 승진자는 김장호 균형개발추진단장, 장연국 보건소장이며, 5급 승진자는 김종명 정보통신과장, 안중현 투자사업과장, 이영석 흥선동 자치민원과장, 유준영 흥선동 복지지원과장, 이종범 의정부2동장이라고 했다. 

 

이날 식재된 배롱나무는 7월에서 9월까지 만개하며 붉은 꽃을 볼 수 있는 기간이 100일 넘게 이어져 백일홍이라고도 불리며, 옛 선조들은 배롱나무를 자손의 번성과 형제간의 우애를 상징하는 나무로 생각했고, 특히 100일 동안 붉은빛을 유지해 선비의 절개와 지조를 상징한다 하여 충신이나 열사, 선비를 기리는 곳에 많이 심었다고 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대표적인 여름 꽃인 배롱나무의 붉은 꽃이 내년 여름 시청사 내에 만개하여 직원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기를 기대한다”며, “선비의 지조와 절개를 상징하는 백일홍처럼 우리 가슴속에 청렴이라는 씨앗을 심어 넣고 살아가는 의정부시 공직자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의정부시는 지난 2020년 7월부터 2021년 6월까지 총 3회에 걸쳐 우리 시 대표시책인 G&B사업의 성공적인 완성을 기원하고 간부공무원의 승진을 기념하고자 총 37명이 자발적으로 참여하여 대나무와 오죽, 박태기나무를 구입하여 시 청사 내에 나무를 식재한 바 있다고 했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Uijeongbu City, holding a planting event for promoted ranks 4 and 5

 

In the first half of 2021, 7 people who were promoted to head of department and department donated banyan tree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September 14, Mayor Ahn Byung-yong of Uijeongbu City announced that they held a planting event to plant pear tree donated by 7 people who were promoted to head of department and department in the first half of 2021 at the flower bed in front of Munhyangjae of City Hall.

 

The ceremony was attended by Uijeongbu Mayor Ahn Byung-yong and Deputy Mayor Hwang Beom-soon, as well as two grade 4 promotions and 5 grade 5 promotions in the first half of 2021. Those promoted to level 4 were Kim Jang-ho, director of the Balanced Development Promotion Division, and Jang Yeon-guk, director of the Health Center, and those promoted to level 5 were Kim Jong-myung, head of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department, Ahn Jung-hyeon, investment business manager, Lee Young-seok, Heungseon-dong civil affairs department, Yu Jun-yeong, Heungseon-dong welfare support department, and Lee Jong-beom, 2nd ward of Uijeongbu. .

 

The barberry planted on this day is in full bloom from July to September, and the period when the red flowers can be seen is over 100 days, so it is also called baekilhong. In particular, it is said that it was planted in places to commemorate loyalists, martyrs, and scholars because it kept the red color for 100 days to symbolize the generosity and generosity of scholars.

 

Ahn Byeong-yong, Mayor of Uijeongbu, said, “I expect that the red flowers of the banyan tree, a representative summer flower, will bloom in the city hall next summer to provide a different attraction to the employees. I hope that I will become a public official in Uijeongbu, who lives in the midst of this.”

 

Meanwhile, Uijeongbu City held a total of three times from July 2020 to June 2021 to pray for the successful completion of the G&B project, a representative policy of the city, and to commemorate the promotion of executive officials, a total of 37 people voluntarily participated in , said that he had purchased a Baktaeggi tree and planted it in the city hall.

 

best-suny@naver.com

이 기사 좋아요
  • 도배방지 이미지

장선희 기자, 의정부시, 안병용 시장, 시청사 문향재 앞 화단, 2021년 상반기 국․과장 승진자 7명, 기증한 배롱나무 식수행사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16